[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6-13 11:05:12  |  수정일 : 2019-06-13 11:08:31.417 기사원문보기
휴식기 재정비 완료한 대전시티즌!
▲ 대전시티즌이 15일 오후 7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19' 15라운드 안산과의 홈경기를 갖는다.(사진제공=대전시티즌)
(대전=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 대전시티즌이 15일 오후 7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19' 15라운드 안산과의 홈경기를 갖는다.

대전은 보름에 가까운 A매치 휴식기 동안 팀을 재정비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철 감독 대행은 "2주의 휴식기는 매우 소중한 시간이다. 지친 선수들이 휴식을 취함과 동시에, 팀을 재정비할 시간이 주어졌다. 그동안의 문제점을 확실히 분석하고 보완점을 찾겠다"고 A매치 휴식기를 반등의 기회로 삼겠다고 밝혔다.

휴식기 동안 반복됐던 골 결정력 부족과 수비 불안을 해소하는데 훈련의 중점을 맞췄다. 또한 박철 감독 대행 체제 이후, 그동안 기회가 적었던 어린 선수들을 과감하게 기용하고 있는 만큼 팀 조직력을 가다듬는데 열중했다. 황인범의 소속팀 밴쿠버 화이트캡스와 친선경기를 통해 중간 점검의 기회도 가졌다.

다가올 안산과 홈경기는 2주간 갈고 닦은 모습을 증명할 기회다. 박철 대행은 "주말 경기에 맞춰 키쭈를 포함한 부상자들도 복귀한다. 미드필드진부터 몰아치고 강하게 압박하는 플레이를 원한다. 선수들 모두가 포기하지 않는 투혼을 발휘해줬으면 한다"며 안산전에 대한 기대감을 밝혔다.

안산은 이번 시즌 대전의 첫 승 상대이기도 하다. 대전은 개막전에서 안산을 상대로 2-1 승리를 챙긴 바 있다. 오랫동안 이어온 안산 징크스를 확실히 날린 경기였고, 안산 상대로 3경기 무패(2승 1무) 행진도 이어갔다. 개막전의 기억을 살려 자신감 있는 플레이를 펼친다면, 길고 긴 무승의 늪을 탈출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

한편, 홈경기를 맞아 대전월드컵경기장에는 다양한 경품과 행사가 준비될 예정이다. 공기청정기, 에어프라이기 등의 경품이 관람객에게 제공되며, 경기전 남문광장에서는 레전드 장철우 선수의 팬 사인회, 대전대신고등학교 학생들의 '2019 대전시티즌 비즈쿨 부스 체험전'을 통해 티셔츠 제작, 축구공 팔찌ㆍ부채 만들기, 응원도구 제작등 다양한 체험활동도 즐길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산업부-한국전력, 공청회 통해 '누진제' 개편 완료 [2019/06/12] 
·경기도, 압류 '벤틀리' 7779만원에 매각...세금 3억2400만원 징수 [2019/06/12] 
·우크라이나 축구 전적에 긴장 ‘이번에도 만만치 않다’ [2019/06/12] 
·[현장PICK] '아침마당' 5연승 스타 8인! 생방송 현장 취재기 [2019/06/12] 
·원광대 ICT융합 그린에너지연구원, ICT융합 기술 업무협약 [2019/06/12]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