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5-20 07:16:19  |  수정일 : 2019-05-20 07:18:41.340 기사원문보기
배지현, 너무 착한 류현진... 한 번도 싸운 적 없다고?
▲ 사진: 류현진 인스타그램
배지현이 실검에 오르며 주목을 받고 있다.

배지현은 1987년생으로 올해 나이 33세이다.

배지현은 서강대학교 영어영문학 학사를 마친 후 MBC스포츠 플러스 아나운서로 활동했으며 2017년 프리 선언을 한 바 있다. 이후 배지현은 류현진과 결혼식을 올려 화제가 됐다.

배지현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류현진의 매력에 대해 "워낙 낙천적이고 너무 착하다. 꽤 오래 만났는데 한 번도 싸운 적이 없다. 배려하는 마음이 크고 심성이 고운 따뜻한 사람"이라고 밝혔다.

한편 류현진은 20일(한국시각) 열린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신시내티 레즈와의 방문경기에서 선발 등판해 7이닝 5안타 무실점으로 시즌 6승(1패)을 거뒀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설하윤, 걸그룹 데뷔만 20번 무산.."뭐라도 해야겠다" [2019/05/19] 
·'퍼스트 어벤져' 크리스 에반스, 왜소한 체구는 CG로 작업? [2019/05/19] 
·최현상, 육아 동상이몽..'장모님은 되지만 엄마는 안돼' [2019/05/19] 
·심영순, 첫째 딸에 전한 뭉클한 진심.."엄마가 미안해" [2019/05/19] 
·김우빈, 치료 중인 비인두암..'완치율 높은 희귀암' [2019/05/19]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