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8-02-17 21:58:48  |  수정일 : 2018-02-17 21:58:51.697 기사원문보기
1500m 정상 오른 최민정 "엄마, 가족여행 가자"

최민정
최민정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쇼트트랙 최민정(성남시청)이 500m 아픔을 딛고 정상에 올랐다.



최민정은 17일 오후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500m 파이널에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대한민국의 세 번째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다.



500m에서 실격으로 아쉬움의 눈물을 흘렸던 최민정. 1500m에서 제 기량을 마음껏 발휘했다. 여유롭게 1위를 차지하며 금메달을 획득했다.



경기 후 최민정은 방송 인터뷰를 통해 "엄마, 나 금메달 땄어. 이제 가족여행 가자"고 말하며 환한 미소를 보였다.



최민정을 가장 믿어준 사람은 바로 그녀의 어머니다. 최민정은 앞서 "가장 존경하는 사람은 어머니다. 나의 모든 것을 지지해주셨다. 언제나 나를 위해서 희생해주신 어머니에게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말한 바 있다.



비로소 웃은 최민정이다.



한편 나란히 메달 도전에 나선 김아랑은 4위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사진=뉴시스



bomi8335@stnsports.co.kr







▶[스포츠의 모든 것! 스포츠전문방송 STN스포츠]



▶[케이블 딜라이브 CH.156] [IPTV 올레KT CH.267]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이보미 기자 / bomi8335@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AD]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