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7-11-25 01:50:58  |  수정일 : 2017-11-25 01:55:01.673 기사원문보기
'U-23 대표팀 소집' 인천 이태희, "경쟁에서 이겨낼 자신 가지고 있다"
U-23 대표팀 합류로 오랜만에 태극마크를 달게 된 인천유나이티드 골키퍼 이태희가 굳은 각오를 전했다.

이태희는 인천 U-18 대건고 출신으로 연령대 대표팀을 두루 거치는 등 가능성을 인정받아 곧바로 프로 무대로 직행했다. 올해로 프로 4년차를 소화한 그는 현재 K리그 통산 22경기에 나서 29실점을 기록했다.

먼저 이태희는 지난 '2014 AFC U-19 챔피언십' 출전 이후 약 3년 만의 태극마크를 달게 된 대해 "다시는 그런 상황(조별 예선 탈락)이 와서는 안 된다. 나를 비롯한 또래 친구들은 당시의 안 좋은 기억이 아직도 생생하다"며 "이번 기회에 당시의 수모를 꼭 만회해야 한다는 생각만 가지고 있다"고 힘주어 이야기했다.

세월이 흐르는 동안 이태희는 한층 발전했다. 틈틈이 경기에 나서며 자신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올 시즌 초반에는 인천의 주전 골키퍼로 활약하기도 했다. 어느덧 내년이면 프로 5년차에 접어드는 이태희다.

이태희는 "프로 첫 해에는 경기에 나서다보니 감각적인 면이 많이 둔해졌던 게 사실이다. 당시에는 그저 벽이 높다고만 생각했던 기억이 난다"고 회상한 다음 "이제는 다르다. 골키퍼는 확실히 경기를 뛰고, 안 뛰고의 차이가 크다는 것을 새삼 느껴 열심히 노력했다. 그때보다는 분명 성장했다고 자부한다"고 말했다.

이번에 이태희가 소집되는 대한민국 U-23 대표팀은 내년 1월 중국에서 열리는 '2018 AFC U-23 챔피언십'과 8월 인도네시아에서 열리는 '제 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출격을 앞두고 출항에 나서게 된다.

공교롭게도 김봉길 감독과 신성환 수석코치 모두 이태희의 스승이다. 김봉길 감독은 이태희가 2014년 프로 입문 첫 해 지도를 받았고, 신성환 수석코치 역시도 이태희가 대건고에서 활약하던 시절 사령탑이었다.

이 부분에 대해 그는 "아무래도 내가 배워봤던 선생님들이기 때문에 어떤 축구를 구사하시고, 어떤 부분을 필요로 하시는 지에 대해 잘 알고 있기에 다른 친구들 보다 유리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그는 "이와 별개로 실력으로 보여줘야 한다고 생각한다. 묵묵히 내가 할 일만 하겠다"고 잘라 말했다.

이번에 대표팀에 소집되면 이태희는 이전에 연령대 대표팀 시절에 함께 경쟁했던 강현무(포항)와 전종혁(연세대)은 물론이며 최근 물오른 성장세를 자랑하는 후배 송범근(고려대)까지 치열한 경쟁을 펼쳐야 한다.

그는 "나에게 있어 분명 신선한 경쟁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경쟁에서 이겨낼 자신을 가지고 있다"고 강조한 다음 "함께 경쟁하는 친구들의 좋은 부분을 잘 흡수한다면 좋은 결과가 있지 않을까 싶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그는 "올 시즌 힘든 시간 속에서도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묵묵히 우리 선수들을 응원해주신 인천 팬들에게 감사드린다"면서 "내년에 보다 발전된, 강해진 인천의 모습으로 다시 찾아뵐 것을 약속드린다. 나 또한 이번에 대표팀에 가서 최선을 다하고 돌아오겠다"고 인천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달했다.

한편 U-23 대표팀은 1차 창원전지훈련(12월 1일~12월 9일), 2차 제주전지훈련(12월 13일~1월 4일)을 진행한 다음 1월 6일 중국으로 출국할 예정이다. 16개 팀이 출전하는 '2018 AFC U-23 챔피언십'은 2018년 1월 9일부터 1월 27일까지 중국 장쑤성에서 개최되며, 한국은 호주, 시리아, 베트남과 함께 D조에 속해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트럼프 별장 마라라고 리조트, '그림같은 풍경' [2017/11/24] 
·황금빛 내 인생 이태성, 신혜선 서은수와 함께한 비하인드컷 공개 [2017/11/24] 
·[오늘의운세] 24일 금요일 띠별운세···노력한 결과에 순응하라. [2017/11/24] 
·[오늘의운세] 24일 금요일 띠별운세···조심하도록 하라. [2017/11/24] 
·[오늘 날씨] 서해안 대설특보…서울시.경기도 '눈 쌓여' [2017/11/24] 

 



[광고1]
loading...
[광고2]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