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6-24 12:14:38  |  수정일 : 2019-06-24 12:14:57.680 기사원문보기
유영주 BNK 감독 "봄 농구를 하는 것이 목표"






[STN스포츠(부산)=박승환 기자]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이 2019-2020년 시즌을 위한 첫 출발을 알렸다.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은 24일 부산 롯데호텔 크리스탈볼룸에서 공식 창단식을 개최했다.



이날 창단식에는 WKBL(한국여자농구연맹) 총재 및 방열 대한농구협회장을 비롯해 유재수 경제부시장 및 김재완 BNK금융그룹 회장, 구단을 운영할 예정인 이두호 BNK캐피탈 대표 등이 참가했다.



BNK는 이날 처음으로 선수 유니폼과 엠블럼, 마스코트 등도 공개했다. 홈 유니폼은 붉은색 상의에 검은색 바지를 입으며, 원정 유니폼은 흰색 바탕에 붉은 계열의 포인트가 추가됐다. 홈 구장은 부산 금정체육관으로 정해졌다.



유영주 BNK 감독은 "코칭스태프가 모두 여자다 보니, 발표했을 때 많은 우려가 있었다. 그러나 시즌을 준비하면서 지내는 과정에서 오히려 상당히 만족도가 높다. 최 코치와 양 코치가 선수들을 상대한다고 많이 힘든데, 그 과정이 결실로 다가올 것이다. 봄 농구를 하는 것이 목표"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BNK의 주장을 맡고 있는 정성화는 "많은 관심과 사랑을 주신 만큼 시즌 준비 잘 해서 보답하겠다"며 "저희 팀 선수들이 젊다 보니 부족한 점이 많은데, 하나하나 꼬집어서 잡아주다 보니 개인적인 기량이 많이 향상되고 있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끝으로 BNK 캐피탈 이두호 대표는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 창단을 통해 여자프로농구에 새로운 바람이 불기를 바란다. 수준 높은 경기력과 차별화된 서비스로 최고 인기 구단으로 거듭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BNK 썸 여자프로 농구단'은 향후 일본 전지훈련, '박신자컵' 출전 등을 통해 실전 경험을 쌓고 오는 10월부터 2019-2020년 리그에 본격적으로 참가할 계획이다.



사진=한국여자농구연맹



absolute@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박승환 기자 / absolute@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농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