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STN] 최초 작성일 : 2020-07-10 06:15:36  |  수정일 : 2020-07-10 06:16:36.333 기사원문보기
[S탯] 솔샤르가 바꾼 맨유, EPL 역사상 최초의 4연속 3+점차 승리

포그바의 득점 후 환호하는 맨유 선수들
포그바의 득점 후 환호하는 맨유 선수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역사를 새로 썼다. 물론 긍정적인 역사다.



맨유는 10일(한국시간) 영국 웨스트미들랜즈지역 웨스트미들랜즈주의 버밍엄에 위치한 빌라 파크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아스톤 빌라와의 경기에서 3-0으로 승리했다. 맨유는 리그 4연승을 달렸고 빌라는 리그 10경기 연속 승리에 실패했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지난 시즌 부임 후 맨유를 바꿔놨다. 데이빗 모예스, 루이 반 할, 주제 무리뉴 감독 하에서 웅크리던 맨유는 없다. 상대를 계속해서 공격으로 밀어 붙인다. 이런 경향은 지난 1월 브루노 페르난데스 합류 후 더 짙어졌다.



이날 역시 맨유의 화력이 폭발했다. 전반 26분 페르난데스의 페널티킥으로 포문을 연 맨유다, 전반 49분 메이슨 그린우드의 중거리슛, 후반 13분 폴 포그바의 중거리슛 득점을 더해 3-0 대승을 거뒀다.



맨유는 이날 대승으로 역사상 최초의 기록도 쓰게 됐다. 영국 언론 BBC에 따르면 1992/93시즌 EPL이 출범한 이래 최초로 리그 4경기 연속으로 3득점 이상의 승리를 거둔 팀이 됐다. 맨유는 지난 셰필드 유나이티드전(3-0)을 시작으로,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언전(3-0), AFC 본머스전(5-2) 모두 대승을 거둔 뒤 이번 빌라전 대승까지 더해 새로운 기록을 썼다. 그야말로 역사를 바꾼 셈이다.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형주 기자 / total87910@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