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8-15 11:58:53  |  수정일 : 2019-08-15 11:59:08.873 기사원문보기
[제주국제유스] '한재훈 멀티골' 수원FC, 감바와 2-2 무승부

수원FC
수원FC



[STN스포츠(서귀포)=이형주 기자]



수원FC가 눈앞에서 승리를 놓쳤다.



수원FC 15세 이하(U-15) 팀은 15일 제주 서귀포시에 위치한 강창학종합경기장 1구장에서 열린 2019 제주국제유스축구대회 A조 3차전 감바 오사카 U-15 팀과의 경기에서 2-2로 비겼다.



황장근 감독이 이끄는 수원FC는 4-3-3 포메이션으로 나섰지만 자리바꿈을 지속적으로 가져갔다. 반면 감바의 우메주 히로나이 감독은 균형에 중심을 둔 4-4-2 포메이션으로 수원FC를 상대했다.



◇전반전-감바 렌코의 선제골, 한재훈 골로 균형 맞춘 수원FC



경기 초반 감바의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3분 렌코가 동료의 패스로 골문 앞에서 1대1 기회를 맞았다. 렌코가 슈팅한 공이 골문 구석으로 가 꽂혔다.



수원FC가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전반 19분 세트 플레이 이후 박스 앞에서 혼전 상황이 펼쳐졌다. 한재훈이 가슴 트래핑 후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수원FC가 기세를 이어갔다. 전반 30분 곽태창이 가져간 슈팅이 골문 앞으로 갔다. 원민섭이 발을 댔지만 골문을 외면했다. 이에 전반이 1-1로 종료됐다.



◇후반전-한재훈의 역전골, 통한의 마지막 실점



후반 들어 수원FC가 아껴왔던 교체 자원들을 활용하며 공세를 펼쳤다. 이에 후반 7분 윤예준의 패스에 이은 한재훈의 슈팅이 나왔지만 타이키가 태클로 공을 막았다.



수원FC가 좋은 기회를 맞았다. 후반 12분 수원FC가 오른쪽 측면에서 코너킥을 얻어냈다. 송유찬이 슈팅을 감아찬 공이 골문 쪽으로 향했으나 골 포스트 옆으로 지나갔다.



수원FC가 공세를 계속했다. 김병수가 오른쪽 측면에서 중앙으로 크로스했다. 조정빈이 슈팅을 했지만 골키퍼 상대 골키퍼에게 막혔다. 하지만 수원FC는 한재훈이 후반 33분 상대 실수를 놓치지 않고 득점하며 리드를 잡았다. 하지만 경기 막판 실점하며 이를 지키지 못했고 경기는 결국 2-2로 마무리됐다.



사진(서귀포)=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형주 기자 / total87910@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