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6-16 06:00:04  |  수정일 : 2019-06-16 06:02:41.897 기사원문보기
[U-20 WC 결승] '2골 4도움' 이강인 '우승+골든볼' 급상승!

이강인(오른쪽)이 15일(현지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우크라이나와의 결승전 전반 2분께 김세윤이 얻어낸 PK를 선제골로 성공시키고 있다.
이강인(오른쪽)이 15일(현지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우크라이나와의 결승전 전반 2분께 김세윤이 얻어낸 PK를 선제골로 성공시키고 있다.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이강인(발렌시아)이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을까.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 대표팀은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크라이나와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 전반전을 1대0으로 앞선 채 진행 중이다.



정정용 감독은 오세훈(아산무궁화)과 이강인(발렌시아)을 투톱으로 내세운 3-5-2 전술을 내세웠다. 전반 2분경 오른 측면을 돌파하던 김세윤이 페널티박스에서 상대의 발에 걸려 넘어졌다.



주심은 VAR(비디오 판독)을 거쳐 최종 반칙을 선언했다. 이강인이 페널티킥 키커로 나섰다. 이강인은 침착하고 여유있게 왼발로 오른쪽 골문을 노려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이강인 선제골로 이번 대회 7경기에 출전해 2골(4도움)을 기록했다. 우승을 하게 될 경우, 이강인이 골든볼 수상 가능성도 높아졌다.



정정용호가 U-20 월드컵 우승컵을 차지하면, 한국 남자 축구 사상 첫 FIFA 주관 대회 우승은 물론 아시아축구연맹(FIFA) 회원국 중에서도 최초의 기록을 세우게 된다.



사진=뉴시스/AP



bolante0207@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상완 기자 / bolante0207@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