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2-19 07:17:42  |  수정일 : 2019-02-19 07:20:55.640 기사원문보기
리버풀, 뮌헨과 혈전 앞두고 '피르미누 출전 불투명'...바이러스 감염 의심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리버풀이 바이에른 뮌헨과의 혈전을 앞두고 전력 구성에 골머리를 앓게 생겼다.



리버풀은 오는 20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안 필드에서 뮌헨과 2018-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1차전을 치른다.



16강전 기대되는 매치 중 하나다. 두 팀은 역사상 별들의 무대에서 만난 기억이 없다. UCL에서 첫 맞대결이다. 이번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우승을 노리는 팀과 독일 분데스리가 강호의 치열한 한 판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리버풀은 뮌헨전을 앞두고 전력 구성에 골머리를 앓게 생겼다. 로베르토 피르미누의 출전이 불투명하기 때문.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피르미누가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보인다. 월요일 훈련에도 참가하지 못했고 다가오는 뮌헨과의 경기에도 출전이 의심된다"고 전했다.



리버풀은 비상이다. 별들의 무대 첫 번째 토너먼트 경기에서 전력 손실이 생겼다. 최상의 전력으로 경기에 나서도 모자랄 판에 모하메드 살라, 사디오 마네와 함께 극강의 공격을 자랑하는 피르미누를 잃게 생겼다.



사진=뉴시스/AP



sports@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반진혁 기자 / sports@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