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1-24 16:29:58  |  수정일 : 2019-01-24 16:32:01.830 기사원문보기
[아시안컵] 'VAR 아시안컵 첫 선' 베트남도 주목, "처음 경험...일본은 익숙"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베트남이 아시안컵 무대에서는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내는 VAR을 주목했다.



베트남 매체 <베트남 익스프레스>는 24일(한국시간) "아시안컵은 베트남-일본 8강 첫 경기에서 VAR(Video Assistant Referee)사용한다"며 "베트남 선수들은 VAR이 처음이다. 반면 일본은 러시아 월드컵 등에서의 경험으로 익숙하다"고 전했다.



이어 "아시아축구연맹 관계자들은 베트남 선수들이 머물고 있는 숙소에 찾아와 VAR 시스템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을 설명해줬다"고 덧붙였다.



베트남-일본 경기를 통해 아시안컵 무대에서는 처음으로 VAR이 모습을 드러낸다. 핸드볼 파울, 눈속임 등을 철저하게 잡아낼 것으로 보인다.



특히 오만과의 조별 예선에서 유리한 판정을 받았던 일본이었기에 많은 시선이 쏠리고 있다. 이에 모리야스 하지메 감독은 "VAR이 시행된다고 달라질 것은 없다"고 말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sports@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반진혁 기자 / sports@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