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8-10-15 16:59:11  |  수정일 : 2018-10-15 16:59:09.687 기사원문보기
포항 선수단, 태풍 피해 입은 영덕군민에게 일천만원 쾌척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포항스틸러스 선수단이 태풍으로 큰 피해를 입은 영덕군민을 돕기 위한 성금을 영덕군에 전달했다.



15일 오후, 선수단을 대표해 영덕군청을 방문한 포항스틸러스 최순호 감독과 주장 김광석은 선수단 내에서 모금한 성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최순호 감독은 "이번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영덕군민들께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포항과 이웃인 영덕이 겪고 있는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작은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뜻을 전했다.



또한 함께 자리한 주장 김광석은 "지역을 연고로 하는 프로축구단 선수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전해드린 성금뿐만 아니라, 좋은 경기를 통해서도 영덕군민들께 힘을 실어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영덕군은 지난 태풍 '콩레이'로 인해 1,200여 가구가 침수되고 600여명의 이재민이 발생하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사진=포항스틸러스



bomi8335@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이보미 기자 / bomi8335@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