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8-07-16 06:00:02  |  수정일 : 2018-07-16 05:59:51.350 기사원문보기
[WC S크립트] '월드챔피언 등극' 프랑스, 고기도 먹어본 놈이 알았다






[STN스포츠(월드컵특별취재팀)=반진혁 기자]



프랑스는 16일 자정(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 위치한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크로아티아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결승전에서 4-2 완승을 거뒀다. 이에 프랑스는 1998년 자국에서 열린 대회 이후 20년 만에 월드 챔피언 타이틀을 되찾았다.



모두의 프랑스의 우위를 예상했다. 휴식을 하루 더 취한 점과 3경기 연속 연장전을 치른 크로아티아에 비해 체력적으로 유리한 고지를 점하고 있었다.



하지만 뚜껑을 열어보니 실상은 달랐다. 크로아티아는 라인을 끌어올리며 계속해서 몰아붙이며 주도권을 잡았고 프랑스는 기세에 눌리며 이렇다 할 찬스를 잡지 못했다.



하지만 고기도 먹어본 놈이 안다고 했던가. 프랑스의 반격이 시작됐다. 전반 19분 한 번의 기회를 결실로 연결시키며 리드를 잡았다. 프리킥 상황에서 앙트완 그리즈만의 크로스가 마리오 만주키치의 자책골로 연결되며 운 좋은 리드를 잡았다.



리드를 잡은 프랑스는 분위기를 끌어올리기 시작했다. 전반 28분 이반 페리시치에 동점골을 허용하긴 했지만 공격 라인에서 활발하게 움직이며 활기를 띄었고 추가골에 대한 욕심을 드러냈다. 그러던 전반 38분 또 한 번의 기회를 맞았다. 페리시치의 핸드볼 파울로 페널티킥을 얻어낸 것. 이것을 그리즈만이 성공시키면서 다시 한 번 리드를 잡았다.



두 번째 골로 프랑스의 분위기는 완전히 살아났다. 주도권을 잡으며 경기를 리드했고 경기력은 물이 올랐다. 후반 14분 포그바가 중거리 슛으로 팀의 세 번째 골을 만들어냈고 이후 20분에는 음바페가 오른발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경기 초반 주도권을 내주며 경기가 잘 풀리지 않았던 프랑스지만 경험과 노련함으로 극복하면서 고기도 먹어본 놈이 안다는 것을 입증했다.



크로아티아를 꺾으며 20년 만에 월드 챔피언 타이틀을 되찾은 프랑스. 고기도 먹어본 놈이 안다는 것을 확실하게 보여줬다.



사진=뉴시스/AP



sports@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반진혁 기자 / sports@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