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8-01-17 22:26:48  |  수정일 : 2018-01-17 22:26:54.220 기사원문보기
서울 듀오, 침착함이 필요해






[STN스포츠=윤승재 기자]



팀은 승리했지만 조영욱과 윤승원 FC서울 공격진 듀오에겐 숙제가 주어졌던 경기였다.



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23세 이하(U-23) 대표팀은 17일 오후 중국 장쑤성 쿤산 스타디움에서 열린 호주와의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D조 3차전에서 3-2로 승리하며 8강행을 확정지었다.



조영욱과 윤승원은 대표팀의 좌우 날개를 맡아 한국 공격을 이끌었다. 두 선수는 측면 공격 뿐만 아니라 때때로 중앙으로 쇄도하며 최전방 공격수 이근호를 커버했다. 조영욱은 날쌘 움직임으로 호주 수비 뒷공간을 여러 차례 파고들었고, 윤승원의 위치 선정도 나쁘지 않았다.



두 선수는 남다른 호흡으로 득점 찬스를 여러 차례 만들어내기도 했다. 전반 5분 윤승원은 오른쪽 측면에서 얻은 크로스를 니어 포스트로 잘라 들어가는 조영욱에게 연결했고, 조영욱이 이를 발만 툭 갖다 대며 유효 슈팅을 만들어냈다.



전반 21분에는 조영욱의 장점이 제대로 발휘된 장면이 나왔다. 공을 따 낸 윤승원이 전방에 공을 연결했지만 오프사이드 트랩에 걸린 이근호가 이를 받을 수 없는 상황이었다. 하지만 이근호가 공을 흘려보내며 경기를 그대로 진행시켰고, 뒤쪽에서 쇄도하던 조영욱이 이를 이어 받아 유효슈팅으로까지 이어갔다. 다소 뒤쪽에서부터 쇄도하던 조영욱이었기에 호주 수비에 막히는 듯 했으나, 발빠른 조영욱이 기어코 볼을 얻어내 유효슈팅까지 만들어냈다. 조영욱은 수비수 한 명을 빗겨낸 후 반대쪽 골문으로 슈팅을 때렸으나 간격을 좁히려 나온 호주 골키퍼에 막혀 무산됐다.



윤승원도 나쁘지 않았다. 과감한 슈팅으로 수차례 호주의 골문을 위협했다. 전반 10분 윤승원은 박스 오른쪽에서 파포스트를 향해 강하게 왼발 슈팅을 때려내며 유효슈팅을 만들어냈다. 26분에는 이근호의 백힐 패스를 받아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이어가며 유효슈팅을 하나 더 만들어냈다.



하지만 아쉬운 면도 많았다. 공격수로서의 마무리는 아쉬웠던 두 선수였다. 조영욱은 빠른 움직임에 비해 힘이 실린 슈팅을 많이 만들어내지 못했고, 침착함도 아쉬웠다. 특히 전반 42분 조영욱은 빠른 발을 자랑하며 호주 뒷공간을 무너뜨리고 골키퍼와 일대일 찬스를 만들어냈으나 침착하지 못한 마무리로 골문을 한참 빗나갔다.



윤승원은 과감한 슈팅은 좋았지만 너무 과감했던 탓에 무리한 슈팅도 여럿 나왔다. 전반 32분 코너킥 상황에서 골키퍼의 실수를 틈타 세컨볼을 얻어낸 윤승원은 오른쪽 측면에서 바로 슈팅으로 이어갔다. 하지만 각도도 없었고 발에 힘이 많이 들어간 탓에 골문과는 거리가 먼 슈팅으로 이어졌다. 경기 종료 직전 나온 일대일 상황을 놓친 것도 아쉬웠다. 침착함이 필요했던 순간이었다.



수비가담도 아쉬웠다. 후반 한국은 측면 수비에 문제점을 드러내며 연달아 2골을 허용했다. 측면 수비수의 커버와 중앙 수비수들의 어설픈 플레이로 실점을 허용하긴 했지만, 수비를 탄탄히 해야 하는 상황에서 두 측면 공격수의 수비 커버가 필요했던 순간이었다. 하지만 수비 상황에서 두 선수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 한국은 호주의 27개의 크로스를 포백 수비라인과 수비형 미드필더 한 명으로 버텨야했다.



김봉길호는 이제 8강에 진출했다. 전반전에서 공격에 희망을 본 대표팀이지만, 대회 우승을 위해서는 보다 더 유기적인 플레이와 수비 전술 그리고 두 측면 공격수의 움직임을 더 다듬어야 할 김봉길호다.





사진=KFA



unigun89@stnsports.co.kr







▶STN스포츠&대한축구협회(KFA)와 함께하는 '즐겨라' FA컵ㆍK3리그ㆍU리그ㆍ초중고리그



▶[스포츠의 모든 것! STN SPORTS] [스포츠전문방송 IPTV 올레 CH. 267번]



▶[STN스포츠 공식 페이스북] [STN스포츠 공식 인스타그램]



윤승재 기자 / unigun89@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광고1]
loading...
[광고2]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