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8-11-15 13:04:25  |  수정일 : 2018-11-15 13:04:11.327 기사원문보기
SK, 손차훈 前 운영팀장을 신임 단장으로 선임

SK와이번스
SK와이번스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SK와이번스가 신임 단장을 맞이했다.



SK는 15일 "손차훈 前 운영팀장을 신임 단장으로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SK는 손 단장이 야구인으로서의 경험과 프런트 경험을 두루 가지고 있다는 점을 가장 높이 평가했다. 또한 그가 구단의 선수단 운영과 육성 방향에 대한 이해도가 높고 야구계에서 좋은 평판을 얻고 있어 단장 보직을 수행할 수 있는 적임자라고 판단했다.



특히 손 단장은 그 동안 운영팀장 역할을 수행하며 선수단 및 감독과의 소통에 능한 모습을 보여왔기에, 염경엽 신임 감독과 많은 부분에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손 단장은 "창단 때부터 몸 담았던 구단에서 단장을 맡게 되니 더욱 뜻 깊고 영광스럽다. 그 동안 구단을 잘 이끌어 주셨던 전임 단장님들의 명성에 누가 되지 않도록, SK와이번스가 명문구단으로서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손 단장은 1993년 2차 1순위로 인천 연고팀인 태평양 돌핀스에서 프로야구 선수생활을 시작하여 현대 유니콘스와 SK와이번스에서 2001년까지 내야수로 활약했다. 손 단장은 선수 생활을 마친 후 구단 프런트로 입사하여 SK와이번스 운영팀, 스카우트팀 등에서 다양한 보직을 역임했으며, 2014년부터 운영팀장을 맡아 선수단을 운영해왔다.



사진=SK와이번스



total87910@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이형주 기자 / total87910@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야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