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8-09-24 14:58:24  |  수정일 : 2018-09-24 14:58:28.497 기사원문보기
류현진의 '통 큰' 추석 선물, 6이닝 무실점+3안타 2득점










[STN스포츠=이보미 기자]



LA다저스 류현진(31)이 한가위에 '통 큰 선물'을 안겼다.



류현진은 24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경기에서 맹활약했다. 선발 등판한 류현진은 6이닝 무실점과 함께 3안타 2득점으로 팀의 14-0 대승을 이끌었다.



이날 류현진은 88개의 공을 던져 삼진 8개 기록, 피안타는 4개였다.



1회초부터 삼진 3개로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스코어 10-0 상황에서 7회초 조시 필즈와 교체됐다. 시즌 6승을 신고하며 활짝 웃었다.



이 가운데 타석에서도 불을 뿜었다. 안타 3개와 함께 2득점을 챙겼다.



민족대명절 추석에 류현진의 투-타 맹활약에 현지 언론에서도 찬사가 쏟아졌다. FA를 앞둔 류현진의 주가가 오르고 있는 셈이다.



사진=뉴시스/AP



bomi8335@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이보미 기자 / bomi8335@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야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