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6-17 10:11:36  |  수정일 : 2019-06-17 10:13:18.037 기사원문보기
[MLB] 류현진, 시카고 컵스전서 6회 2실점 무자책…'시즌 10승' 가능할까?

[이투데이 이재영 기자]

류현진(32·la 다저스)이 시카고 컵스와의 경기에 선발등판해 6회에만 2실점했지만 무자책으로 시즌 평균자책점은 더 낮아졌다.

류현진은 17일(한국시간) 로스엔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시카고 컵스와의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까지 7피안타 6삼진 2실점했다.

류현진은 이날 경기에서 압도적인 피칭을 선보이며 시카고 컵스 타자들을 압도했다. 삼진뿐만 아니라 땅볼 타구도 잇따라 만들어내며 타자들을 돌려세웠다.

5회까지 무실점으로 막아낸 류현진은 6회 수비 실책과 빗맞은 안타에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첫 타자 하비에르 바에즈를 1루수 포구 실책으로 출루시킨 류현진은 후속 타자 크리스 브라이언트에게 빗맞은 안타를 내줬다.

무사 1, 3루에서 류현진은 앤서니 리조를 상대로 3루수 직선타로 첫 아웃을 잡아냈다.

하지만 이어 윌슨 콘트레라스에게 내야 안타를 내주며 동점을 허용했다. 수비 시프트로 비어있던 2루수 방향으로 공이 향한 것이 아쉬웠다.

이어 1사 1, 3루에서 데이비드 보트에게 우익수 희생플라이를 내주며 추가 실점했다. 6회 실점은 모두 비자책으로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에 영향을 끼치지 않았다. 류현진은 이후 제이슨 헤이워드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이닝을 마무리했다.

한편, la 다저스는 류현진이 6회 2실점하며 1-2로 역전당했지만, 6회말 코디 벨린저의 솔로홈런으로 2-2로 비긴 채 경기가 진행 중이다.

류현진은 아직 강판되지 않아 시즌 10승과 개인통산 50승째도 아직 노려볼 수 있는 상황이다.

[관련기사]
류현진♥배지현, la 다저스 자선행사 '블루 다이아몬드 갈라' 참석…"훈훈하네~"
[포토] 류현진♥배지현, la다저스 자선행사 참석…스팽글 블랙미니드레스 눈길
[이시각 연예스포츠 핫뉴스] 김태희 공식입장·조수애 출산·류현진♥배지현·연애의 맛2 고주원
배지현, 남편 류현진과 훈훈한 근황…블루 다이아몬드 갈라 참석 ‘눈길’
[mlb] 류현진, 시카고컵스전서 '시즌 10승·개인통산 50승' 재도전…생중계는 어디서?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