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2-10 11:05:26  |  수정일 : 2018-12-10 11:05:46.333 기사원문보기
박지성, 1년 만에 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사임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전 축구선수 박지성(37)이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직 사임 의사를 밝혔다.

축구협회 관계자는 10일 "박지성 본부장이 유스전략본부장에서 물러나겠다는 의사를 전해왔다. 수락 여부를 받아들일지 내부적으로 검토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박지성은 지난해 11월 8일 축구협회 조직 개편 때 홍명보 전무와 합류했다. 그러나 해외 체류 기간이 많아지면서 축구협회 업무에 전념하기 쉽지 않은 것에 부담을 느낀 것으로 보인다.

한국 축구 국가대표 출신 박지성은 2014년 현역에서 은퇴했다.

은퇴 후 전 소속팀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앰버서더(홍보대사)를 비롯해 js파운데이션 이사장으로 활동했고 지난해 11월에는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으로 깜짝 선임됐다.

[관련기사]
[2018 러시아 월드컵] '월드컵 개막전 데뷔' 박지성, 해설 어땠나?…네티즌 "목소리 불편" vs "기대감 상승"
'패떳'에서 '박지성'까지…"야후꾸러기 복원 해프닝이 소환한 그 시절"
박지성x차범근, 한국 독일 경기 전망 "손흥민 자신감 있는 경기 펼칠 것, 기성용 부상 빈자리는…"
'차범근 며느리' 한채아, 박지성 sbs 해설위원과 찰칵…러시아서 포착
한국 멕시코전 지상파 3사 중계 경쟁, 이영표의 kbs 1위…안정환 2위·박지성 3위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