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5-23 21:13:57  |  수정일 : 2018-05-23 21:15:10.433 기사원문보기
한국 여자배구, 40년 만에 세계 5위 러시아에 3-0 완승

[이투데이 구성헌 기자] 세계 랭킹 1위의 중국을 꺾은 한국 여자배구가 여세를 몰아 세계 5위 러시아마저 넘어섰다.

23일 여자배구 대표팀은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2018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대회 2주차 6조 2차전에서 러시아를 세트 스코어 3-0(25-19, 25-14, 25-17)으로 완파했다.

한국은 '주포' 김연경(터키 엑자시바시)이 양팀 통틀어 최다인 21점을 올리며 공격을 주도했고 이재영(10점·흥국생명), 김희진(9점·ibk기업은행)까지 가세하며 3세트 모두 러시아를 20점 미만으로 묶었다.

한국은 서브와 블로킹 싸움에서 각각 6-3, 8-5로 앞서며 공수에서 흠잡을 데 없는 경기 내용을 선보였다.

이로써 한국은 안방에서 열린 2주차 첫 두 경기에서 모두 승리를 거뒀다.

1패 뒤 4연승을 달린 한국은 승점을 11로 늘렸다. 한국은 24일 이탈리아전을 끝으로 수원 일정을 마무리한다.

오늘 한국이 승리를 거둔 러시아는 세계 5위로 한국(10위)보다 순위가 높으며 세르비아(3위)와 함께 유럽 최강으로 꼽힌다.

한국이 러시아를 세트 스코어 3-0으로 꺾은 것은 1978년 구소련에서 열린 세계선수권 이후 40년 만으로 러시아전 역대 전적은 8승 46패가 됐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