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5-21 08:03:58  |  수정일 : 2018-05-21 08:07:33.840 기사원문보기
전인지, 연장 1차전에서 아쉽게 석패...준우승...LPGA투어 킹스필 최종

[이투데이 안성찬 골프대 기자]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킹스밀 챔피언십(총상금 130만 달러)

▲미국 버지니아주 윌리엄스버그의 킹스밀 리조트 리버 코스(파71·6445야드)

▲jtbc골프, 최종일 경기 21일 오전 5시45분부터 생중계

▲데펜딩 챔피언-렉시 톰슨(미국)

▲출전선수-강혜지(28ㆍ한화큐셀), 김인경(30ㆍ한화큐셀), 이미향(25ㆍ볼빅), 전인지(24ㆍkb금융그룹), 유소연(28ㆍ메디힐) 지은희(32ㆍ한화큐셀), 김효주(23ㆍ롯데), 렉시 톰슨, 미셸 위(미국), 펑시민(중국), 유선영(32ㆍjdx멀티스포츠), 허미정(29ㆍ대방건설), 브룩 헨더슨(캐나다), 카리 웹(호주), 최운정(28ㆍ볼빅), 오수현(호주), 로라 데이비스(잉글랜드), 등 141명

※박인비(30ㆍkb금융그룹)와 박성현(25ㆍkb금융그룹) 불참

※폭우로 이틀간 경기중단-2라운드 60명이 경기를 마치지 못해 54홀 대회로 축소,

◇최종 성적

△전인지 연장 1차전에서 파를 잡아 버디를 기록한 하타오카 나사, 아리야 주타누간에게 져 탈락

[연관기사]
[골프&골퍼] “렌즈로 본 골프코스는 참으로 매력이 넘치죠”...국내 첫 골프장 작품집 펴낸 김충무 맑음스튜디오 대표
[e골프포토]물바다 된 골프장...kpga sk 텔레콤 오픈 지연
명품 골프장 블루원 용인 컨트리클럽, 캐디없는 ‘셀프라운드제’ 도입해 화제
하루에 두번 홀인원한 ‘행운여신’...천룡골프장 김혜옥 회원
골프장에서 대회 중 첫 재즈콘서트 열린다...26일 제네시스 챔피언십...갤러리 및 주민 무료입장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