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4-22 16:40:17  |  수정일 : 2018-04-22 16:43:57.637 기사원문보기
“후반 퍼트가 살아나서 다행”...LPGA투어 휴젤-JTBC LA ‘무빙데이’ 2타차 단독 3위 박인비

[이투데이 안성찬 골프대 기자]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창설대회 휴젤-jtbc la 오픈(총상금 150만 달러)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윌셔 컨트리클럽(파71ㆍ6450야드)

▲jtbc골프, 23일 오전 7시30분부터 최종일 경기 생중계 ▲사진=lpga

◇다음은 3라드운드 7언더파로 선두와 2타차 단독 3위에 오른 박인비의 일문일답

-오늘은 만족스러운가.

오늘 시작이 안 좋았는데, 후반 들어서 퍼팅이 나아지고 버디를 하면서 만회를 해서 좋았다. 어제 오늘 그린에서 짧은 퍼팅에서 고전했던 것 같다. 그 부분을 제외하면 다 좋았던 것 같다.

-한국인 분들이 많이 갤러리를 했는데, 소감이 어떤가?

오늘은 어떻게 하다보니 한국선수 세 명이 라운드를 했는데, 한국분들도 많이 와서 응원해주시고 해서 굉장히 즐거웠다.



◇다음은 6언더파로 공동 4위에 오른 지은희의 일문일답

-마지막에 아쉬움이 남는 경기였다.

오늘 샷감이 나쁘지 않았는데, 마지막 두 홀에서도 아이언 샷을 잘 쳤는데 거리나 방향 부분에서 미스가 나와서 실수가 나왔다. 그래도 전체적으로는 괜찮았던 것 같다.

-마지막 홀의 상황은.

사실 마지막 홀은 잘 맞았던 샷이었다. 괜찮았는데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 살짝 왼쪽으로 가면서 그린 왼쪽으로 흘러서 떨어졌다. 그쪽이 플레이하기 굉장히 까다로운 곳인데, 하지 말아야 할 실수였다.

-최종일 전략은.

짧은 퍼팅은 전체적으로 괜찮았는데, 롱퍼팅은 거리감이 떨어진 것 같다. 거리감을 익힐 수 있는 연습을 좀 하고나면 괜찮을 것같다.

[연관기사]
골프존카운티 선운 골프장, 경기과 직원 모집
[골프&골퍼]“골프장 생존은 서비스와 콘텐츠가 생명”...‘작은 거인’ 김종식 케이스타플러스 대표이사
미래에셋의 명문골프장 블루마운틴컨트리클럽, 프론트 및 경기과 직원 모집
한국골프장경영협회, 불황타개를 위한 중견간부 골프세미나...5월 제주 아덴힐리조트
전남 순천 명문골프장 승주컨트리클럽, 그린피 할인 이벤트...1박2일 패키지도 출시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