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2-21 20:36:20  |  수정일 : 2018-02-21 20:42:01.720 기사원문보기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빙속 팀추월 7~8위전 김보름-노선영-박지우 출전

[이투데이 안경무 기자]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 팀 추월 7∼8위전에 준준결승과 똑같은 멤버로 나선다.

대한빙상경기연맹은 21일 "이날 치러지는 여자 팀 추월 7∼8위전에 준준결승에 나섰던 선수들이 그대로 출전한다"며 "김보름(강원도청), 박지우(한국체대), 노선영(콜핑팀) 3명이 경기에 나선다"고 밝혔다.

여자 대표팀은 19일 치러진 팀 추월 준준결승에 김보름-박지우-노선영이 호흡을 맞췄다. 레이스 도중 팀워크가 깨지면서 마지막 주자인 노선영이 크게 뒤처진 채 결승선을 통과하는 안타까운 장면을 연출한 바 있다.

'왕따 주행 논란'에 휩싸여 출전 여부에 관심이 쏠렸던 노선영은 정상적으로 출전한다.

[관련기사]
[평창 동계올림픽] 한국 남자 컬링, 일본에 10-4 짜릿한 승리…'유종의 미' 거뒀다!
[평창 동계올림픽] 이민식, 스노보드 빅에어 예선 1조 14위로 결선 진출 실패…"4년 뒤 베이징 기대해 달라"
[평창 동계올림픽] 스벤 크라머, 경기 앞둔 이상화에 건넨 조언은?…빙속 황제와 여제의 만남!
[평창 동계올림픽] 남자 컬링, 일본 꺾으며 동계올림픽 마무리
[평창 동계올림픽] 이채원-주혜리, 크로스컨트리 여자 팀 스프린트 준결승서 탈락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