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이어] 최초 작성일 : 2019-09-20 08:52:00  |  수정일 : 2019-09-20 08:59:56.383
코리아텍, 직업훈련기관 2595개소 인증 획득… 훈련 운영 질 개선

코리아텍(한국기술교육대) 직업능력심사평가원(원장 이문수)은 19일(목) ‘2019년 직업훈련기관 인증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직업능력심사평가원은?

2015년 4월 설립돼 정부지원 훈련시장에 참여하는 훈련기관 7천여 곳과 5만여개 훈련과정을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고용노동부의 심사평가 위탁기관이다. 훈련기관 인증평가, 훈련과정 심사, 중앙부처 훈련사업 중복성 평가, 부정·부실훈련기관 관리 등 국가 직업능력의 품질관리체제를 구축·운영하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훈련기관 인증평가’는 기관의 건전성, 훈련성과 및 역량 등을 종합평가하여 일정 기준을 충족한 경우 국비 직업훈련사업*의 참여자격을 부여하는 제도로 2015년 도입되었다.

*실업자 직업훈련: 국가기간·전략산업직종훈련, 내일배움카드제 훈련
재직자 직업훈련: 재직자 직업능력개발훈련, 사업주위탁훈련

이번 평가는 실적을 보유한 훈련기관 3305개소를 대상으로 했으며, 이중 2595개소(78.5%)가 인증을 받게 되었고 이중 561개소(17.0%)는 우수훈련기관으로 선정됐다.

2019년 인증평가 결과, 집체훈련의 전년 대비 취업률은 1.9%p 상승(54.4%→ 56.3%)*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수료율 또한 0.2%p(93.3% → 93.5%) 증가하는 등 전반적으로 훈련 운영의 질이 개선된 것으로 분석됐다(*일반취업률(훈련수료자 중 훈련수료 후 6개월 이내 취업 및 창업한 인원 비율) 기준).

인증평가는 1단계 기관 건전성 평가를 통해 준법성과 재정건전성이 양호한 기관 선별 후, 2단계 역량평가에서 훈련성과(60점) 및 훈련역량(40점)을 평가했고, 지방고용노동관서 및 심의위원회의 최종 검토를 거쳐 인증을 부여한다.

직업능력심사평가원은 훈련기관의 안정적이고 질 높은 훈련 운영을 도모하고자 그간 1년 이상으로 부여하던 실적보유기관의 인증기간을 올해부터 3년 이상으로 확대했고, 허위자료 제출에 대한 감점은 강화했다고 밝혔다.

더불어 2020년 적용 예정인 인증평가 주요 개편사항을 훈련기관에 사전 공지(2019.8.5.)함으로써 훈련기관에서 미리 정책방향을 이해하고 훈련을 내실 있게 운영하도록 했다는 설명이다.

이문수 원장은 “실적보유기관의 인증기간 확대가 훈련의 질 개선으로 이어지길 기대하며, 주요 개편사항에 대한 사전안내 정례화와 함께 훈련기관의 현장의견을 적극 수렴해 직업훈련 제도를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국기술교육대학교 개요

한국기술교육대학교(코리아텍)는 실사구시의 교육이념을 바탕으로 1991년 정부(고용노동부)가 설립하고 운영하는 공학계열 및 HRD(인적자원개발) 분야의 특성화 대학이다. 중앙일보 전국대학평가에서 2009년부터 10년 연속 ‘교육중심대학 1위’의 평가를 받았다. 또한 중앙일보의 ‘2013 대학생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종합 1위를 차지하여 ‘학생이 가장 행복한 대학’으로 자리매김하였다. 2015년 중앙일보 대학평가에서는 ‘공학계열부문’ 평가에서 총 63개 대학 중 10위에 랭크되었다. 2017년 1월 대학알리미 기준으로 86.6%의 취업률로 전국 4년제 대학 1위를 차지했다. 2011년 11월 2일 개교 20주년을 기념해 새로운 영문브랜드 코리아텍(KOREATECH)을 선포하고 콜네임으로 사용하고 있다.

출처:한국기술교육대학교
언론연락처: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입학홍보팀 황의택 041-560-1236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보도자료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