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7-05 05:32:09  |  수정일 : 2020-07-05 05:31:20.177 기사원문보기
환경부, 취약계층 위한 'SOS 기후행동 공익활동' 시작

(세종=국제뉴스) 김영명 기자 = 환경부는 "기후변화로 심화되는 폭염에 대응하여, 취약계층의 안전한 여름나기를 지원하고, '에스오에스(SOS) 기후행동 공익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먼저 폭염 피해를 예방하고 생활 속 폭염 적응력을 높이기 위해 기후변화 취약계층*의 안전한 여름나기를 지원하는 사업을 본격적으로 실시한다.

시민단체(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기업,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전국 53개 시군구의 취약가구(기초생활수급자, 홀몸어르신 등) 2,000곳에 생수, 시원한 깔개(쿨매트), 토시, 수건, 부채 등의 폭염대응물품을 지원하고, 폭염행동요령**을 안내한다.

온실가스진단 상담사가 취약가구에 폭염대응물품을 전달하고, 비대면(유선전화) 방식을 최대한 활용하여 행동요령을 안내할 예정이다.

특히, 지역아동센터 등 220곳에는 창문형 냉방기기도 지원하고, 266개의 건물 옥상에는 지붕 차열도장(쿨루프)을 지원하는 등 전국 74개 지자체의 2,492개소의 가구 및 시설에 맞춤형 적응대책을 지원한다.

배연진 환경부 신기후체제대응팀장은 "기후변화로 날로 심해지는 폭염은 사회적 약자에게 더 큰 피해를 준다"라며, "취약가구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는 한편, 온실가스를 줄이는 등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기후행동을 국민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리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Session of Venezuela's National Assembly in Caracas [2019/07/06] 
·권영진 대구시장, "DIMF의 세계화 SM이수만 회장이 적극 돕겠다" 밝혀 [2019/07/06] 
·"류현진이 지배했다"…10승 극찬한 美언론, 볼넷 3개엔 깜짝 [2019/07/06] 
·나달·페더러, 윔블던 3회전 진출…여자 디펜딩 챔프 케르버 탈락 [2019/07/06] 
·강정호, 2경기 연속 2루타…피츠버그는 대패 [2019/07/06] 

사회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