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09-12-29 09:04:29  |  수정일 : 2009-12-29 09:05:22.127 기사원문보기
연말 눈폭탄...빙판길 안전운전 10계명
(아시아투데이= 류정민 기자 ryupd01@asiatoday.co.kr) 27일 내린 눈으로 빙판으로 변한 서울 주변 도로에 29일 다시 많은 눈이 예상됨에 따라 최악의 교통대란 이 예고되고 있다.

특히 빙판 길에서는 무엇보다도 운전자들의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그러나 빙판길에서 사고를 막는 최고의 비법은 대중교통 이용 이라는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다음은 자동차10년타기 시민운동연합 이 눈길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내놓은 10계명.

▲빙판길에서는 반드시 바퀴에 체인을 부착해야 한다. 시속 30~40km 이하로 서행하면 체인을 감은 효과를 더 높일 수 있다.

▲빙판 주행 시 차량이 한쪽으로 미끄러지면 같은 방향으로 운전대를 돌린 이후 제동장치(브레이크)를 사용해야 한다. 반대 방향으로 운전대를 돌렸다간 차량 앞부분과 뒷부분의 회전 방향이 달라져 오히려 더 큰 사고가 발생할 수 있다.

▲급정지나 끼어들기 등을 하지 말고 앞차가 통과한 바퀴자국을 따라가는 게 좋다.

▲빙판길에서 차량을 멈출 때는 제동장치를 연속적으로 두세 번 짧게 밟아 타이어 미끄러짐을 방지해야 한다.

▲차량이 눈 속에 파묻혀 꼼짝할 수 없을 때는 전진과 후진을 되풀이하면서 길을 만들면 수월하게 움직일 수 있다.

문제는 휘발유 등 연료 소모량인데 일반 주행 시 휘발유로 ℓ당 8㎞를 달린다고 가정하면 눈길에서는 3∼5㎞밖에 운행할 수 없어서 주행 전 반드시 주유 상태를 점검해야 한다.

▲빙판길에서 바퀴가 헛돌 때 수동변속기 차량은 반클러치를 사용하면 빠져나오는 데 도움이 된다.

▲커브길 진입 시에는 반드시 감속해야 하고 절대로 기어 변속을 해서는 안 된다. 커브 길에서 변속하면 주행코스를 이탈해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산모퉁이, 고가 밑 도로 등은 빙판길이 많은 만큼 특히 조심해야 한다.

▲겨울에는 차가운 북서풍이 주로 불기 때문에 야간 주차 시 차량 앞쪽을 해가 뜨는 동쪽으로 향하게 하는 것도 요령이다.

▲눈길에서는 운전 경력을 자랑하지 말고 가능하면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게 사고 예방의 지름길이다.


{ ⓒ '글로벌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


loading...
사회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