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0-09 16:14:20  |  수정일 : 2019-10-09 16:12:57.940 기사원문보기
삼성물산 합병에 불법적 개입으로 '국민연금 약 7천억원' 손실 중
▲ 정춘숙 의원
- 국민연금이 찬성한 삼성물산 합병 발표 이후 2019년 3월말까지 국민연금 6,815억원 손실(약 130만명의 노령연금액)

- 2018년 11월 기준으로는 –7492억원 손실보기도..

- 정춘숙의원, 삼성물산 합병에 대한 국민연금공단의 불법적 개입으로 130만명치 국민연금이 손실을 보고 있는데도, 대법원은 아직 문형표/홍완선에 대한 3심을 미루고 있어.. 하루 빨리 엄중한 선고내리길 촉구!

(용인=국제뉴스) 강성문 기자 = 국민연금이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으로 인해 약 7천억원대의 큰 손실을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연금공단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삼성물산과 제일모직 합병에 찬성한 국민연금의 삼성물산 투자에 대한 손실이 합병 발표(15.5.26) 이후 2019년 3월까지 직접투자에서 약 –3687억원, 위탁투자에서 약 –3128억으로 총 –6815억원이나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표-1참조]

특히 지난 2018년 11월 기준으로는 – 7492억원의 평가손실이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정춘숙 의원(더불어민주당)은 "박근혜 정부 시절 보건복지부와 국민연금공단이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에 불법적으로 개입하는 바람에 약130만명(6815억원÷월522975원<2019년 6월 1인당 월평균 노령연금수급액>)에게 드릴 수 있는 소중한 노후자금이 손실을 보고 있다. 그런데도 대법원은 삼성물산합병에 불법적으로 개입한 문형표 전 보건복지부 장관과 홍완선 전 기금운용본부장에 대해 선고를 내리지 않고 있다. 대법원이 삼성물산합병에 불법적으로 개입하여 국민의 소중한 노후자금에 막대한 손실을 입힌 관련자들에 대한 엄중한 선고를 하루 빨리 내리길 촉구한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정다은, 교도소 다녀온 10대 재벌과 소개팅? [2019/10/08] 
·내로남불 뜻이 뭐길래? 실시간 검색어 등장 이유는? [2019/10/08] 
·배달 요식업에 탁월, 강남 공유주방이 뜨는 이유는? [2019/10/08] 
·시흥경찰서 관내 정왕동에서 일가족 4명 숨진채 발견 [2019/10/08] 
·급진적 탈원전 청구서, 결국은 국민 몫! [2019/10/08] 

 


정치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