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11-19 19:48:01  |  수정일 : 2018-11-19 23:51:33.787 기사원문보기
한국당 과방위, 양승동 청문보고서 채택 거부
(서울=국제뉴스) 이형노 기자 = 자유한국당은 19일 자격미달 양승동 KBS 사장후보 청문보고서 채택을 자격미달 이유로 거부했다.

자유한국당 과방위 정용기, 김성태, 박대출, 박성중, 송희경, 윤상직, 최연혜 의원 등 전원은 양승동 KBS 사장 후보자에 대한 청문회 경과 보고서 채택을 거부하기로 결의했다.

이들 의원들은 이날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양 후보가 '정치적 중립성, 전문성, 도덕성, 경영능력' 등 사장으로 갖춰야 할 기본적인 자질에서 '함량미달'임을 여실히 보여줬다"고 밝혔다.

우선 "양승동 후보는 공영방송의 핵심 가치인 정치적 중립성을 스스로 저버렸고 양 사장 재임 7개월 동안 KBS 뉴스는 '땡문' 뉴스로 전락했으며 지금 KBS는 민주노총의, 민주노총에 의한, 민주노총을 위한 방송일 뿐"이라고 비판했다.

또 "양승동 후보는 사장으로서 전문성을 갖추진 못한 코드인사에 불과하고 양 후보는 청와대가 제시했던 7대 인사기준에서 세금탈루, 다운계약서, 논문 표절, 아들 병역 문제 등에 두루 해당하는 부적격 5관왕"이라고 비난했다.

또한 "양승동 후보자의 도덕성은 참담한 수준"이라며 "오늘 인사청문회에서도 세월호 참사 당일 회식 후 노래방 출입 의혹에 대해 '노래방에서 계산은 했지만 노래는 안 불렀다'는 어처구니 없는 답변으로 일관했다. 세월호 당일 노래방 출입 여부도 제대로 답하지 못하는 부실한 기억력과 형편없는 도덕성으로 어떻게 국가 기간방송을 제대로 이끌어 갈 수 있을지 의문"이라고 지적했다.

한국당 과방위 의원들은 "이런 사실 종합해 볼 때 양승동 후보는 KBS 사장직을 정상적으로 수행하기는커녕 사장 후보 자리에 오른 것 자체가 부적합한 인물"이라면서 "지금 KBS는 그 어느 때보다 자격과 능력을 갖춘 사장을 필요로 하고 있다"며 양승동 후보의 사퇴를 촉구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홍진영, 언니 홍선영 덕분에 이별의 슬픔 잊은적도? [2018/11/19] 
·그것이 알고싶다 故 강슬기, 의처증의 말로..'변태적 화풀이' [2018/11/18] 
·뉴발란스, 온라인 회원만 19일 이벤트 참여 [2018/11/19] 
·‘삼생삼세 십리도화’ 영화·드라마 속 여주인공들의 비주얼은? [2018/11/18] 
·제833회 로또당첨번호조회, '헉' 소리나는 당첨금···23억 [2018/11/18] 

 



정치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