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9-22 11:52:24  |  수정일 : 2018-09-22 23:50:11.780 기사원문보기
임내현 전 의원 교통사고, ‘사고 근절’ 목소리 높였는데...애도의 물결
▲ 사진=YTN 캡처
임내현 전 국회의원이 향년 66세에 교통사고로 허망하게 세상을 떠났다. 지난 21일 회식을 마치고 귀가 중이었던 임내현 전 의원은 예술의 전당 인근 8차선 도로에서 무단횡단을 하다 차량과 충돌했다.

곧바로 성모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심각한 상황에 끝내 돌아오지 못할 길을 건넜다. 임내현 전 의원은 생전 의원 시절 '교통사고근절'에 앞장선 인물이다.

그는 '노인ㆍ장애인 교통사고근절 법안', '급발진 추정사고 규명법' 법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어 소방차 등 긴급자동차에 길을 터주지 않는 차량에 20만 원 대의 높은 범칙금을 물게 하는 '도로교통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한 바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조윤선 석방, '시늉'만 하고 있는 적폐청산 [2018/09/22] 
·유혜영에 동정론? 나한일의 신혼 공개 이르지 않나 [2018/09/21] 
·이호성 살인사건, 화려한 스타에서 살인마로... '그날 밤 무슨 일이?' [2018/09/21] 
·‘진짜사나이300’ 안현수, 은퇴 후 러시아 아닌 한국에? [2018/09/21] 
·동구 현안 사업 특별교부세 12억 확보 [2018/09/21] 

 



정치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