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7-13 06:27:10  |  수정일 : 2020-07-13 06:26:16.337 기사원문보기
충북도,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특별지원 추가 확대 실시
충북도청 청사 본관.
충북도청 청사 본관.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는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고정비용 지원 사업의 대상을 추가로 확대하고 13일부터 접수를 시작했다.

지원대상은 기존 조건을 완화해 전년 3월 또는 4월 대비 올해 3월 또는 4월 매출액이 10% 이상 감소(기존 20% 이상 감소)한 사업장이다. 또한, 매출감소를 증빙하지 못해도 30만원을 지원받는다.

다만 조건을 만족하는 사업장이라도 2020년 3월 31일 현재 대표자가 도내에 거주하며 사업장을 운영해야 하고, 전년도 연매출액이 2억원 이하여야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변경된 조건은 이달 13일부터 적용되며 대표자 주소지 시군 홈페이지 및 시군구청 경제과 또는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충북도 이시종 지사는 "코로나19로 위기에 놓인 소상공인들의 경영부담을 완화하고 보다 많은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하여 사업을 확대하기로 했다."며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들이 조금이나마 부담을 덜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현동은 원장, 강아지와 교감하는 일상 '훈훈' [2020/07/12] 
·500세대 이상 신축 아파트에 초등 돌봄시설 설치 의무화 [2020/07/12] 
·용인서 2세 유아 남매등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 판정...수원 광교1동 확진자와 접촉 [2020/07/12] 
·슈퍼맨이 돌아왔다 신현준, 31년 만에 가족 처음으로 공개한다 [2020/07/12] 
·첨단산업 세계공장으로 도약…'소재·부품·장비 2.0 전략'발표 [2020/07/1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