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5-25 13:51:03  |  수정일 : 2020-05-25 13:51:33.147 기사원문보기
천안시, 농업인 월급제로 농가 부담 완화
25일 천안시가 농협중앙회천안시지부, 동천안농협, 천안농협, 성환농협, 성거농협, 직산농협, 입장농협, 아우내농협과 '농업인 월급제(농산물대금 선지급제)'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25일 천안시가 농협중앙회천안시지부, 동천안농협, 천안농협, 성환농협, 성거농협, 직산농협, 입장농협, 아우내농협과 '농업인 월급제(농산물대금 선지급제)'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천안=국제뉴스) 최진규 기자 = 천안시가 25일 시청에서 농협중앙회 천안시지부, 지역농협과 '농업인 월급제(농산물대금 선지급제)' 시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상돈 시장을 비롯해 홍순광 농협중앙회천안시지부장, 동천안농협조합장, 천안농협조합장, 성환농협조합장, 성거농협조합장, 직산농협조합장, 입장농협조합장, 아우내농협조합장 등이 참석했다.

농업인 월급제(농산물대금 선지급제)는 농업소득이 가을에 편중된 것을 소득이 없는 시기에 월별로 나눠 지급함으로써 농가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사업이다.

농협이 자체 자금으로 월급을 지급하고 천안시가 이자를 보전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그동안 농업인들은 재료비, 인건비 등을 사용한 후 수확 전까지 수익이 없어 생활비, 자녀 학비 등을 충당하기 위해 농협에서 대출을 받아야 했다.

지난해 시는 농업인월급제 지원사업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올해 초 농협 자체수매약정 체결 및 월급제에 참여할 농가를 신청 받았다.

이후 대상자 선정심의에 들어가 34개 벼 재배농가를 지급대상자로 확정하게 됐으며, 이달부터 농산물대금 선지급제를 시행한다. 선정된 농가들은 앞으로 농협과 농가가 맺은 농산물출하약정을 기반으로 약정 금액의 50%를 월별로 나눠 6개월 동안 지급받게 된다.

시는 올해 벼 재배농가를 대상으로 시행하지만, 성과와 만족도를 조사해 내년부터는 품목추가를 적극 검토할 계획이다.

농업인 월급제가 시행되면 농업인들의 금융권 이자 부담이 줄고 농가의 소득 안정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상돈 시장은 "농업인 월급제(농산물대금 선지급제) 시행이 영농자금에 대한 농가의 부담을 완화하고 농가소득 증대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농협중앙회천안시지부와 지역농협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폼페이오 "이란 위협은 실재…美, 공격대응할 모든 자원 준비" [2019/05/26] 
·FT "메이 英총리, 트럼프 만난후 6월 중순 사퇴할 듯" [2019/05/26] 
·WTO "미중 무역전쟁 격화되며 전 세계에 악영향" [2019/05/26] 
·트럼프 농민들에게 19조 퍼준다…무역분쟁 달래기 [2019/05/26] 
·유럽의회 선거 문 연 네덜란드…좌파 노동당 '예상밖 승리' [2019/05/2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