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5-25 09:20:58  |  수정일 : 2020-05-25 09:21:32.967 기사원문보기
에어부산, 탑승구 앞 자동 손 소독기 비치...보건 안전 제도 확대
에어부산 승객이 탑승 전 탑승구 앞에 비치된 자동 손 소독기로 손소독을 하고 있다/제공=에어부산
에어부산 승객이 탑승 전 탑승구 앞에 비치된 자동 손 소독기로 손소독을 하고 있다/제공=에어부산

승객 기내 탑승 전 손 소독 시행... 마스크 착용은 의무화

셀프 탑승권 인식, 발권 카운터 앞 손님 간 거리두기 등 언택트(Untact) 제도 강화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에어부산이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방지와 손님들의 안심 탑승을 위해 25일부터 국내 전 공항 지점 탑승구에 자동 손 소독기를 비치한다고 밝혔다.

에어부산은 지난달 27일 국적 항공사 중 처음으로, 국내 전 공항 지점 탑승구에 열화상 카메라를 비치, 자체 발열 검사를 시행한데 이어, 자동 손 소독기까지 비치하며 기내 감염에 대한 탑승객의 불안감을 철저히 해소하겠다는 방침이다.

에어부산은 공항 도착 후 발권, 탑승에 이르는 전 과정의 절차도 완벽한 감염 방지를 위해 전면적으로 개선한다.

먼저, 공항 발권 카운터 앞바닥에 1m 간격으로 표시를 해 ▲발권 카운터 손님 간 거리두기를 실시하며 ▲탑승 전 손 소독 시행 ▲셀프 탑승권 인식 ▲기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25일부터 시행하기로 했다.

또 기존에 실시하고 있는 ▲기내 가운데 좌석 비우기 ▲기내 다중이용시설물 상시 소독 등의 제도도 더욱 면밀하게 실시해 기내에서의 감염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계획이다.

이러한 철저한 보건안전 제도들은 안전한 항공기 탑승과 탑승객들의 불안감 해소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열화상 카메라 비치 이후 탑승지연과 번거로움 없이 전 탑승객에 대한 발열 검사가 가능해졌으며, 조업사 소독업 등록 이후에는 더욱 적극적인 기내 소독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에어부산 한태근 사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항공기 이용과 선택에 대한 기준이 변화될 것으로 판단해 기내 감염 예방을 경영의 중요한 축으로 준비할 계획"이라며 "에어부산 손님들께서 항공권 발권부터 목적지에 도착하는 순간까지 안심하고 이용하실 수 있도록 모든 조치를 강구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폼페이오 "이란 위협은 실재…美, 공격대응할 모든 자원 준비" [2019/05/26] 
·FT "메이 英총리, 트럼프 만난후 6월 중순 사퇴할 듯" [2019/05/26] 
·WTO "미중 무역전쟁 격화되며 전 세계에 악영향" [2019/05/26] 
·트럼프 농민들에게 19조 퍼준다…무역분쟁 달래기 [2019/05/26] 
·유럽의회 선거 문 연 네덜란드…좌파 노동당 '예상밖 승리' [2019/05/2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