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1-27 16:57:11  |  수정일 : 2020-01-27 16:57:14.960 기사원문보기
예산군 한국관광공사 선정 '2월 추천 가볼만한 곳' 선정
▲ 예당호 출렁다리(구완회 여행작가 제공)
(예산 = 국제뉴스) 박의규 기자 = 예산군이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하는 '2월의 추천 가볼만한 곳'으로 선정됐다.

한국관광공사는 따뜻한 것이 그리워지는 요즘 날씨에 '이야기가 있는 겨울 음식'이라는 테마로 충남 예산의 '한겨울 뜨끈한 추억 한 그릇, 예산 어죽'을 비롯해 강원도 영월ㆍ정선의 메밀전병과 콧등치기, 전남 보성ㆍ장흥의 벌교 꼬막과 장흥 매생이, 경남 거제ㆍ통영의 물메기 등 4곳의 지역과 겨울 먹거리를 선정해 21일 발표했다.

한국관광공사는 충남 예산 예당호는 1964년 12월 둘레 40km에 이르는 관개용 저수지로 준공돼 동네 사람들이 농사를 짓다 틈틈이 모여 솥단지를 걸고 고기를 잡아 붕어, 메기, 가물치, 동자개(빠가사리) 등을 푹푹 끓여 고춧가루를 풀고 갖은 양념과 민물새우를 넣어 시원한 국물을 내는 어죽을 끓여 먹으면서 '충남식 어죽'이 탄생했다고 소개했다.

또한 예당호 일대에는 어죽과 붕어찜, 민물새우튀김 등을 파는 식당 10여 곳이 있고 예당호에는 402m의 길이를 자랑하는 '예당호 출렁다리'와 5.4km에 이르는 '느린호수길'이 있으며, 예산의 대표 사찰인 수덕사에는 대웅전(국보 49호)을 중심으로 삼층석탑과 부도전, 성보박물관 등 볼거리가 다양하다고 덧붙였다.

이어 공사는 고건축의 정수를 한눈에 볼 수 있는 한국고건축박물관과 예산 윤봉길 의사 유적(사적 229호)도 들러볼 만하며, '세종실록지리지'에 등장하는 덕산온천에는 최근 새로 단장한 무료 족욕장이 있어 쉬었다 가기 좋다고 안내했다.

또한 예산 당일 여행 코스로는 △예당호 어죽 △예당호 출렁다리 △느린호수길 △수덕사 △덕산온천족욕장을 추천했고 1박 2일 여행 코스로는 첫째 날 △예당호 어죽 △예당호 출렁다리 △느린호수길 △수덕사 △덕산온천 족욕장, 둘째 날 △예산 윤봉길 의사 유적 △한국고건축박물관 순으로 둘러볼 것을 추천했다. 특히 이번 한국관광공사의 추천 여행지 선정은 여행 작가가 직접 군을 방문해 사전 답사를 진행하고 공사 대전지사에서 한 차례 더 현장 실사를 거치는 등 엄격한 절차를 거쳐 선정한 것으로, 군의 먹거리와 관광자원이 한국을 대표하는 명품 관광자원으로 인정을 받은 것이어서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이번 한국여행공사 선정 추천 2월의 가볼만한 곳은 다음달부터 공사 홈페이지에 게시될 예정이며, 국내외 다양한 관광객들에게 널리 소개돼 보다 많은 관광객이 군을 방문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한국여행공사의 추천 여행지 선정은 예당호의 아름다운 풍광과 어죽 등의 먹거리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행 자원임을 인정받는 계기라고 생각한다"며 "오는 4월 25일부터 가동되는 예당호 음악분수대를 비롯해 더욱 알차고 내실 있는 여행지 조성을 통해 군을 방문하는 모든 분들이 만족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2020.1.27/국제뉴스 gukjenews@hanmail.ne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봉쇄령' 내려진 우한은 지금 아비규환의 현장 [2020/01/26] 
·진천군, 올해 신재생에너지 메카도시 도약 본격화 [2020/01/26] 
·[코로나 바이러스]우한 폐렴 미국 상륙, 왜 이렇게 빨리 퍼지나 [2020/01/26] 
·인천공항, '우한 폐렴' 확산방지 총력 대응 [2020/01/26] 
·한국전력, 세종시 전기버스 전용 충전서비스 인프라 구축 [2020/01/27]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