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2-16 18:06:40  |  수정일 : 2019-12-16 18:07:27.570 기사원문보기
경남도, 내년부터 중학생 교복구입비 30만원 지원
▲ (사진제공=경남도) 경남도청.
(경남=국제뉴스) 황재윤 기자 = 경남도는 내년부터 도내 주소를 둔 중학교 신입생과 1학년 전입생을 대상으로 1인당 교복구입비 30만 원을 지원하고, 2021년에는 고등학생까지 교복구입비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16일 밝혔다.

이 같은 조치는 지난 13일 경남도의회 본회의에서 교복구입비 지원 예산이 포함된 2020년도 본예산이 통과한데 따른 것이다.

교복구입비 지원사업은 도비 30%, 시ㆍ군비 70%로 내년 경남도는 도비 32억2400만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도내 18개 시군에 주소를 둔 중학생 3만 5,000여 명이 무상교복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이 같은 조치는 광역지자체로는 경기도에 이어 2번째다.

지역 내 학교 학생은 학교를 통해 신청하고, 그 외는 주소지 읍ㆍ면ㆍ동 주민센터로 개별 신청하면 시ㆍ군 업무 담당자가 지원 대상 여부를 검토해 신청계좌로 30만 원을 입금한다.

교복구입비 지원 사업은 민선7기 김경수 도지사 공약이다.

오는 2021년에는 고등학생까지 교복구입비를 확대 지원해 경남의 전면 무상교복 시대를 열 계획이다.

민기식 경남도 통합교육추진단장은 "이번 조치로 학부모의 교육비 부담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며 "교복비 지원 사업이 원활히 추진되고, 학생들이 차별 없는 교육을 보장 받을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윤지혜, “상 몇개 받으면 걸작인지”..저격당한 ‘호흡’ 무슨 상 받았길래 [2019/12/15] 
·티파니, 전세기→버스 끝자리..‘미국에서 고생하는 이유?’ [2019/12/15] 
·베이비복스 get up, 간미연 결혼식에서 다시 뭉친 멤버들..‘근황 보니’ [2019/12/15] 
·이필모, 꿀 떨어지는 아내와의 데이트..아들 ‘미니미’ 언급도? [2019/12/15] 
·파주 육군 장교, 숙소에서 목매 숨진 채 발견 [2019/12/15]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