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2-15 11:17:23  |  수정일 : 2019-12-15 11:17:26.697 기사원문보기
강동구, '어르신 당구교실'…'신청자 1.7 대 1' 경쟁률
(서울=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강동구가 "어르신 당구교실이 재미와 건강이라는 일석이조 효과를 거두며 나날이 입소문을 타고 신청자가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6일 종강을 맞은 '2019년 어르신 당구교실'은 만 65세 어르신을 대상으로 상ㆍ하반기 총 6개월간 운영됐으며, 160명이 참여했다. 올해 신청자는 221명으로 약 1.7 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종강과 함께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 전체 응답자 60명 중 만족 응답자는 55명으로 약 92%의 높은 만족도를 나타냈다. 강사의 교육 방식, 친목의 장 마련, 저렴한 수강료도 인기에 한몫했다.

한 어르신은 "또래 친구들도 생기고 몸도 움직일 수 있어 나 같은 사람에게 일석이조다. 내년에도 무조건 하고 싶다"고 답했다. 한편, 참여자가 가장 많이 요청하는 부분은 당구교실 증설인 것으로 나타났다.

강동구는 이러한 의견을 종합 수렴해 새해에는 어르신 당구교실을 기존 3개소에서 4개소로 확대하고, 반기별 참여 인원도 75명에서 140명으로 대폭 늘려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내년부터는 기존 보조금 지원 방식에서 구청 주관으로 운영방식을 변경하는 만큼, 공고를 통해 관내 당구장 사업자에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보다 알찬 프로그램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건강 100세 시대, 어르신들이 생활체육에 참여하며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어르신 당구교실을 비롯한 다양한 체육 프로그램을 마련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티파니, 전세기→버스 끝자리..‘미국에서 고생하는 이유?’ [2019/12/15] 
·펭수 정체, 왜 못 밝히나? 외교부 입장 들어보니... [2019/12/14] 
·민족사관고등학교, 국내대학vs해외대학 목표로 반 나뉘어..‘작년에만 서울대 33명’ [2019/12/14] 
·유아, 오빠도 유명 안무가? ‘소녀시대’ 효연의 파트너였다 [2019/12/14] 
·현동은=김동은, 체지방은 표준이하? ‘그렇게 많이 먹는데도’ [2019/12/1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