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2-06 22:26:49  |  수정일 : 2019-12-06 22:27:31.867 기사원문보기
논산시, 평생교육 타운홀미팅 개최
▲ (사진=논산시청 제공)타운홀 미팅 장면
(논산=국제뉴스) 김영근 기자=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6일 국민체육센터에서 시민학습동아리, 찾아가는 마을배움터, 평생학습관계자 250여명이 모인 가운데 2019 시민이 제안하는 논산시 평생교육 타운홀미팅을 개최했다.

이 날 타운홀미팅은 10대부터 70대에 이르기까지 전 세대가 한 자리에 모여 논산시의 평생학습정책에 대한 시민들의 만족도를 알아보고 향후 평생학습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소통과 공감의 장으로 이뤄졌다.

타운홀미팅 참가자들은 그룹별로 평생학습에 대한 고민을 나누고, 공감대를 형성하면서 다양한 학습프로그램에 대한 토론을 펼치는 등 평생학습에 대한 뜨거운 열정을 보였다.

토론 결과 ▲찾아가는 마을배움터 소규모지원 ▲전문과정 및 취업연계 교육 과정 확대

▲평생학습 공간 확보 ▲다양한 교육프로그램 확대 ▲예산지원 등의 의견에 학습자들이 가장 많이 공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학습효과 증진을 위한 프로그램의 지속성, 세대 간 어우러질 수 있는 프로그램 개발, 수준별 학습반 개설 등 평생학습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체감한 문제점에 관해 의견을 나누며, 각종 해결방안을 반영해 정책을 추진해줄 것을 건의하는 등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황 시장은 "도시에 비해 부족한 농촌의 여건을 극복하고 아이부터 어르신에 이르기까지 누구나 평생학습의 기회를 누릴 수 있도록 시민의 목소리를 담은 정책을 추진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오늘 이 자리를 통해 시민 여러분들이 주신 의견을 세심하게 검토하여 정책 추진 과정에 적극 반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현재 '사람에 대한 투자가 가장 값진 투자', '사람 중심' 시정 철학으로 청소년 글로벌 인재 해외연수, 청소년 진로박람회, 찾아가는 어르신 한글대학, 시민제안 찾아가는 마을배움터, 논산시민아카데미 등 전 세대가 소외받지 않고 평생학습을 실천할 수 있는 평생학습도시 논산 구현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 발굴에 앞장서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추미애 관련주 뭐길래? '편입 이유에도 관심 쏠려...' [2019/12/05] 
·판빙빙, 전 연인 리천과 4년 열애 종지부 왜? "우리가 더는 우리가 아니지만" [2019/12/05] 
·울림엔터테인먼트 그 역사의 시작은? '차준호 권은비 소속' [2019/12/06] 
·에잇디 크리에이티브 소속 스타 누구있나?! '프듀 강혜원 소속' [2019/12/06] 
·오또맘 결국 사과까지..‘지극히 사적인 영역 보도해야 하나?’ [2019/12/0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