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1-20 23:47:01  |  수정일 : 2019-11-20 23:47:36.110 기사원문보기
제주도, 1천만원이상 고액 체납자 24명 명단공개
(제주=국제뉴스) 김승환 기자=제주도는 20일 지방세ㆍ세외수입 고액ㆍ상습체납자 24명(법인 4개소, 개인 20명)의 명단을 도 홈페이지와 게시판을 통해 공개 했다.

고액체납자 명단공개는 2006년 도입되어 매년 11월 셋째주 수요일에 행안부 및 각 시도 홈페이지를 통해 전국 동시에 공개되며 체납자의 성명, 상호, 나이, 직업, 주소, 체납액 등이 공개되는 정보에 포함된다.

특히, 세외수입체납자 명단공개제도가 2017년도 도입됐으나, 금번 처음으로 세외수입 고액 체납자 1명이 선정돼 앞으로 세외수입 고액체납액 징수를 위한 강력한 압박수단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명단공개 대상자는 체납 발생일 부터 1년이 지나고 체납액이 1천만원 이상인 신규 체납자로서 지난 2월 '도세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1차 심의대상자 491명을 선정했다.

앞서 6개월간의 소명기회 부여 절차 등을 거쳐 10월 25일 제2차 '도세심의위원회' 심의에서 체납액 납부자 등 공개제외대상자를 제외한 최종 24명에 대해 명단공개 여부를 결정했다.

제주도는 지방세 고액상습체납자에 대해서는 명단공개 뿐 아니라 체납관리단을 중심으로 가택수색, 범칙행위 조사 등 고강도 체납 징수를 지속 전개하고 있다.

특히 이달부터는 '2019회계 마무리 지방세 체납액 정리 기간'을 운영하여 관허사업제한, 3천만원 이상 체납자 대상 출국금지 요청, 장기압류재산 공매, 공공기록정보 등록, 휴면예금 압류 및 추심 등 체납액 징수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제주도 유태진 세정담당관은 "납부능력이 있음에도 고의적으로 재산을 은닉하고, 명단공개에도 여전히 버티고 있는 체납자에 대해서는 끝까지 재산을 추적하여 징수할 방침"이라며 "조세정의를 반드시 실현할 수 있도록 하여 건전한 납세문화를 정착시켜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연예부장 김용호 "김건모·장지연 결혼 연기? 둘은 이미 혼인신고 마쳤다" [2019/11/20] 
·전주지방검찰청, 제약회사와 부당거래...병원의원 내사 [2019/11/19] 
·영국 케이트 미들턴, 우아&섹시 드레스 자태 [2019/11/19] 
·'우루과이' 카바니, 아르헨티나에 선제골 [2019/11/19]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항의하는 수아레스 [2019/11/19]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