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9-16 20:26:46  |  수정일 : 2019-09-16 20:27:58.743 기사원문보기
논산시, 사랑으로 채워가는 동고동락 논산 "사랑의 집" 준공
▲ (사진=논산시청 제공)사랑의 집 준공식 장면
(충남=국제뉴스) 김영근 기자 =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16일 황명선, 논산시장, 김진호 논산시의회 의장, 새마을문고 논산시지부 회원, 자원봉사자, 새마을지도자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벌곡면 '사랑의 집 지어주기' 준공식을 가졌다.

'사랑의 집 지어주기'는 열악한 주거환경에 처해있는 불우이웃, 독거노인 등에 대한 사회적 지원이 미흡한 실정을 개선하고, 소외된 이웃에게 용기를 불어넣음과 동시에 스스로 돕고 일어설 수 있는 자활의지를 제고함으로써 동고동락하는 사회분위기를 조성하고자 추진됐다.

(사)논산시새마을회 주최, 새마을문고 논산시지부, 벌곡면남녀새마을회가 주관했으며, 논산시를 비롯한 건영판넬, 동보건설, 해인전기 등 관내 기업체의 후원을 통해 따뜻한 결실을 맺게 됐다.

특히, 새마을문고논산시지부 회원 및 벌곡면 남녀새마을 지도자를 주축으로 봉사자를 구성해 직접 사랑의 집 지어주기에 동참하는 등 지역주민들의 자발적인 도움의 손길이 함께해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사회적 약자에 대한 배려를 통해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따뜻한 공동체를 만들어 가는 것이 지방정부의 역할이고, 동고동락 공동체 조성은 곧 지속가능한 논산을 위한 일"이라며 "앞으로도 사람이 먼저이고 시민이 우선인 따뜻한 행복공동체 논산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토트넘 크리스탈팰리스] 포체티노 축하받는 손흥민 [2019/09/15] 
·이상민 마라라면 논란, '천러라면' 아니냐는 지적 多…"이름만 바꾸면 달라지나?" [2019/09/16] 
·구혜선·안재현 문자는 의심+해명 반복 "女집에서 엉덩이 흔들고…" 오연서도 개입? [2019/09/16] 
·브레이브걸스 서아, "나한테 비밀을 만들면 바람 시작된 것이라 생각해" [2019/09/16] 
·브레이브걸스 박서아, 몸캠 해명하며 결정적 증거 제시…팔에 있는 '점' "컨실러로 안 지워져" [2019/09/1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