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8-23 15:42:41  |  수정일 : 2019-08-23 15:43:07.943 기사원문보기
경남대, 학생기술이전 협약식 개최
▲ (사진제공=경남대) 경남대 대학혁신지원사업단은 23일 본관 국제세미나실에서 '학생기술이전 협약식'을 개최하고 있다.
(경남=국제뉴스) 황재윤 기자 = 경남대 대학혁신지원사업단은 23일 본관 국제세미나실에서 '학생기술이전 협약식'을 개최했다.

경남대 대학혁신지원사업단은 지난 7월 15일부터 12일간 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해 학생들의 창업역량강화 아이디어 발굴 및 지식재산권 출원 등을 위해 '창업 디딤돌 패키지 교육'을 진행한 바 있다.

이번 협약식은 '창업 디딤돌 패키지 교육'을 통해 발굴된 박상태(기계공학부 4) 학생의 '일산화탄소 누출 경보기와 감지가 가능한 자동 환풍기 개발 기술'과 정주은(기계공학부 3) 학생의 '거리측정센서가 결합된 칩 볼마커 개발 기술'을 탑컨설팅과 ㈜투곰스에 이전하기 위해 열렸다.

협약을 통해 박상태 학생의 기술은 탑컨설팅에, 정주은 학생의 기술은 ㈜투곰스에 각각 이전하게 됐으며, 양 기업은 이전 받은 기술을 사업화해 향후 기업 발전과 지역 경제발전에 기여할 계획이다.

박상태 학생은 "대학혁신지원사업단에서 진행한 교육은 기술창업에 대한 중요성과 문제해결을 위한 인식에 많은 도움을 줬다."며 "이를 바탕으로 고도화된 아이템을 개발해 지역기업에 이전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투곰스 이선관 대표는 "학생들의 참신한 아이템을 이전 받아 기술사업화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앞으로 지역경제와 경남대에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전하성 교학부총장은 "경남대는 지속적이고 창의적인 창업교육을 진행해 혁신적인 인재를 육성하고, 지역사회가 요구하는 인력을 배출하는 데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BJ 양팡 팬, 별풍선 3천만원 후원→식사 거부에 극단적 선택 시도…유서 有 "엄마, 누나 미안" [2019/08/22] 
·'인스타 폭로' 구혜선, "'X꼭지가 이혼 사유'라는 말 들어"…예견된 비하? "클수록 좋아" [2019/08/22] 
·안재현, '신혼일기' 거부하는 아내 설득→싸움 조장…김대주 작가 인터뷰 "개인적으로 답답" [2019/08/22] 
·'추가 폭로' 구혜선 인스타, "젖꼭지가 섹시하지 않다고" 남편의 황당한 권태기 이유 [2019/08/22] 
·스파이더맨, 마블 떠난다…디즈니·소니 수익분배 협상 '결렬' [2019/08/2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