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8-15 05:43:27  |  수정일 : 2019-08-15 05:43:10.083 기사원문보기
경북문화관광公, 中 대학생 관광객 유치 박차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문화관광공사와 경북도는 10~13일까지 3박4일간 경주향교(전교 이상필)와 공동으로 경주 및 포항 일원에서 중국 대학공산청년단과 중산대학 청년단서기 및 학생들로 구성된 방문단을 유치했다.

▲ (사진제공=경북문화관광공사) 공사에서 간담회 후 단체 기념촬영 하는 중국 중산대학교 방문단
이번 방문은 지난 5월 중국 광동재경대학(廣東財經大學) 교수 방문단에 이어 두 번째로 방문단은 중국 대학공산청년단 관지엔(關鍵) 부서기를 포함해 33명의 중산대학 청년단서기 및 학생 등으로 구성됐으며, 경주향교와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공사가 공동 협력으로 추진됐다.

이번 방한을 통해서 공사와 경북도는 경북만의 특색 있는 유교관광 상품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 (사진제공=경북문화관광공사) 경주 향교에서 전통문화를 처험하고 있는 방문단
방문단은 경주향교에서 전통문화 교육 프로그램 체험과 양동마을, 야간관광 상품인 야행(동궁과 월지, 월정교 등)을 경험하고, 공사를 방문하여 중국 각 대학에 경북 문화체험 프로그램 소개를 약속했다.

▲ (사진제공=경북문화관광공사) 공사에서 간담회를 가지고 있는 방문단과 공사
또한 방문단은 포항 죽도시장, 포스코 역사박물관 등 경북을 대표하는 다양한 관광자산을 둘러보며, 구석구석 경북을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김성조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은 "중국의 우수한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경북 탐방을 통한 한국의 문화, 역사를 경험케 하고 양국간 교류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화재' 경북 군위군 농장, 女 시신 발견돼 "뼈대만 앙상히 남아…" 타살흔 남았나 [2019/08/15] 
·강풍 몰아치는 일본, 태풍 크로사 영향 [2019/08/14] 
·'미국行 택했던' 미스코리아 장윤정, "남편과 살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많이 싸웠다" [2019/08/14] 
·가수 김민우 사별, "희귀병 발병 후 거의 일주일 만에 떠나…기사에 병명 잘못 나왔다" [2019/08/14] 
·"이유 있어도 살인은 살인"…고유정 사건 변론한 남윤국 변호사 향한 비판 여론 형성 [2019/08/1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