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8-14 17:18:45  |  수정일 : 2019-08-14 17:18:10.357 기사원문보기
경남대, 마을해설사 양성 교육 프로그램 진행
▲ (사진제공=경남대)경남대 LINC+사업단이 '마을해설사 양성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경남=국제뉴스) 황재윤 기자 = 경남대 LINC+사업단은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마을해설사 양성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창원시 으뜸마을만들기 사업의 일환인 이번 프로그램은 '역사와 추억이 살아있는 노산동 문학 마을 만들기'를 주제로, 지역 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마을에 대한 자긍심 고취 및 지속가능한 마을을 만들기 위해 열렸다.

프로그램은 지난 7일부터 22일까지 6회 교육으로 LINC+사업단 관련학과 교수 및 지역 전문가가 참여해 ▲마을공동체 의미 ▲마을의 역사와 변화된 현재 ▲해설기법 및 해설 콘텐츠 구성 ▲우수 지역 견학 등 다양한 주제로 진행된다.

경남대 정은희 지역사회혁신센터장은 "자신이 살고 있는 마을에 대한 자긍심을 가지는 것으로부터 마을만들기는 시작된다"며 "주민이 직접 참여하는 교육을 통해 한마음으로 마을의 지속가능성을 더욱 강화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남대 LINC+사업단은 지난 12일부터 27일까지 창원 양덕2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과거ㆍ현재ㆍ미래 지속가능한 양덕2동 만들기'를 주제로, 마을해설사 양성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무신사 가방 빅세일, 최대 87% 할인+시간대 특가 이벤트 多…"아디다스 신발 3만원대" [2019/08/13] 
·[오늘 날씨] 서해 '풍랑특보'→전국 40mm 비→기온 36도 [2019/08/13] 
·경기 광주시, 8월은 주민세 균등분 납부의 달 [2019/08/13] 
·군산시,"8월은 주민세 균등분 납부의 달" [2019/08/13] 
·네이버,전국 최적의 데이터센터 입지환경 보유한 평창이 나섰다 [2019/08/1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