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8-14 06:40:37  |  수정일 : 2019-08-14 06:43:10.657 기사원문보기
경북도, 동해안 고수온 피해 최소화에 ‘총력’
(경북=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경상북도는 포항 남부해역 최근 수온이 28℃까지 상승함에 따른 국립수산과학원 '고수온 주의보' 발표에 의해 본격 시ㆍ군 합동대응반을 편성ㆍ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경북도청 신청사 전경.(사진=경북도)
경북도내 양식장은 87개소에 어패류 1338만마리가 사육되고 있다.

또 강도다리, 조피볼락, 넙치 등 이들 어종은 고수온에 약한 품종들로써 실시간 특별관리가 요구된다.

경북도는 지난 6월 고수온 대비 해수부, 양식어업인, 유관기관과 합동간담회를 통해 대책을 마련하고, 종합계획 시달 후 7월초부터 해상 예찰 및 모니터링 체계를 가동한 상태다.

특히, 고수온에 선제적 대응을 위해 각종 장비, 기자재 등 액화산소, 순환펌프, 얼음 등을 선지원 후정산 체제운영과 상시 사육 수온ㆍ먹이량ㆍ밀도 등 현장 계도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김두한 경상북도 해양수산국장은 "고수온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역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무신사 가방 빅세일, 최대 87% 할인+시간대 특가 이벤트 多…"아디다스 신발 3만원대" [2019/08/13] 
·[오늘 날씨] 서해 '풍랑특보'→전국 40mm 비→기온 36도 [2019/08/13] 
·경기 광주시, 8월은 주민세 균등분 납부의 달 [2019/08/13] 
·군산시,"8월은 주민세 균등분 납부의 달" [2019/08/13] 
·류현진, ARI전 7이닝 무실점···시즌 12승·한미통산 150승 [2019/08/1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