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7-21 16:36:30  |  수정일 : 2019-07-21 16:38:22.530 기사원문보기
'혁신도시 지정'지역역량 모아 '총력전'
▲ 21일 대전시는 더오페라웨딩컨벤션 2층 세이지홀에서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5개 자치구와 함께 대전 혁신도시 지정 등 지역 현안과 2020년 국비 확보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확대 당정간담회'를 개최했다.(사진제공=대전시)
(대전=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 21일 대전시는 더오페라웨딩컨벤션 2층 세이지홀에서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5개 자치구와 함께 대전 혁신도시 지정 등 지역 현안과 2020년 국비 확보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확대 당정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당정간담회에는 허태정 대전시장과 더불어민주당 조승래 대전시당 위원장, 박병석ㆍ이상민ㆍ박범계 국회의원과 강래구ㆍ송행수ㆍ박종래 지역위원장, 5개 자치구청장 및 시구의원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회의에 앞서 대전의 혁신도시 지정 및 지역인재 채용 확대를 위해 지역 역량을 총집결하기로 하고 퍼포먼스로 결의를 다졌다.

이날 회의에서 대전시는 지역 발전을 선도하기 위해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현안과제와 2020년 국비 확보가 필요한 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정치권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대전시는 지역 현안과제로 ▲ 국가 혁신성장 허브 '대덕특구 재창조' ▲ 2022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세계 총회 유치 ▲ 스마트시티 챌린지 공모사업 ▲ 대전의료원 설립 ▲ 대전 외곽순환도로 교통망 구축 등을 건의했다.

2020년 국비예산 반영사업은 ▲ 대전도시철도 2호선 트램 건설 ▲정부출연연 오픈 플랫폼 조성 ▲ 지역혁신 모펀드 조성 ▲ 실패혁신캠퍼스 조성 ▲ 도마변동 일원 하수관로 정비 ▲ 3.8 민주의거 기념관 건립 ▲ 나노소재 실용화 혁신플랫폼 구축 ▲ 효문화 뿌리마을 조성 등 4차 산업혁명 선도사업과 대전의 정체성을 살릴 수 있는 사업에 대한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조승래 대전시당 위원장은 "대전 혁신도시 지정 및 대덕특구 재창조 사업 등 지역 현안 해결과 내년도 국비 반영사업 추진에 최대한 협력 하겠다"고 약속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우리시는 올해 최대 현안사업을 혁신도시 지정으로 정하고 총력전을 펼칠 것"이라며 "지역 국회의원들의 정치적 조력과 자치구, 시민단체 여론형성 등 전 방위적 관심과 도움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현안사업 해결과 국비 확보에 대해서도 전폭적인 지원과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앞으로도 지역 국회의원 간담회, 충청권 당정협의회, 예산정책협의회 등을 정기적으로 개최해 정치권과 지역 현안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초당적인 협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프로듀스 X 101' 이진혁 탈락, 가족·김우석 보며 터진 눈물…'X' 방식의 최대 희생양 [2019/07/20] 
·'그것이 알고싶다' 황주연, 집에서 아내 무참히 구타 "옷 벗겨 침대에 묶어놓고…" 처참 [2019/07/21] 
·'바이나인', 탈락 연습생으로 구성된 파생 그룹…벌써부터 로고 등장 "조합, 포지션 완벽" [2019/07/20] 
·[기상청 속보]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 [2019/07/20] 
·BY9(바이나인), 광고 모금 시작…소속사 반응은? 답변有 "긍정적 검토" 눈길 [2019/07/20]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