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6-26 05:35:00  |  수정일 : 2019-06-26 05:38:27.733 기사원문보기
홍성군, '시 승격' 3단계 로드맵 발표
▲ 홍성군청 정문
(홍성=국제뉴스) 박창규 기자 = 충남도청 수부도시 홍성군이 시 승격 추진을 위한 구체적인 로드맵을 발표하고 적극 행보에 돌입한다.

군은 지난 4월 각 분야 전문가로 이루어진 4개 분과로 특성화된 시 승격 추진위원회를 발족했으며, 이들을 주축으로 민선 7기 임기 내인 2021년까지 총 3단계의 전략적인 접근으로 지역발전의 주춧돌을 확실히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먼저 군은 지방자치법 개정을 통한 시 승격으로 추진 방향을 확실히 못 박았다. 지방자치법 제7조 2항 5호에 "도청소재지 군은 시로 할 수 있다"는 조문을 신설하겠다는 것이다.

현재 홍성군의 인구는 10만 2000여 명으로 소폭 증가세이나, 최근 전국적인 인구감소 절벽시대 도래로 현행 법적요건인 '인구 5만 이상의 도시 형태를 갖춘 지역이 있는 군', 또는 '인구 2만 이상의 도시 형태를 갖춘 2개 이상의 지역의 인구가 5만 이상이고, 군 전체 인구가 15만 명 이상'의 요건충족은 무난한 상황이다.

이에 1단계로 군은 지방자치법 개정을 위해 전남 무안군과 정치권 공조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올 8월 국회의원 초정 간담회를 개최하고 9월에는 시 승격 역량강화를 위한 전문가 초청 토론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2단계로 군은 군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나선다.

시 승격 필요성과 주민부담사항에 대한 대안 제시를 통해 군민들의 지역발전에 대한 열망을 기반으로 시 승격에 대한 우호 여론 및 지지확산에 나설 계획이다. 올 10월 시 승격 군민 공감대 형성을 위한 주민설명회도 예정돼 있다.

내년 3월부터 시 승격, 추진절차, 문제점 등 주민 공감대 형성을 위한 공감대 개최를 필두로 주민 여론 수렴, 홍성명칭 변경에 따른 브랜드 홍보 방안 모색, 동 설치에 따른 행정구역 개편 및 동사무소 위치 등 주민 의견 수렴에도 나선다.

특히 군민들이 가장 염려하는 시 승격으로 인한 농어촌 특례입학 폐지에 대해서는 교육발전 중장기 발전 계획 수립 등 자구 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은 마지막 3단계로 시 승격 행정절차 추진에 돌입한다.

2021년 3월 시 승격 입법추진을 위한 행정안전부 협의, 4월에는 조례규칙정비, 9월에는 개청식 계획 수립 등 지방자치법 시 승격 요건 충족 시 차질 없이 시 승격을 이뤄낼 수 있도록 본격적인 준비 절차에 착수한다. 군은 행정, 재정적인 부담감소를 위해 시 승격과 청사이전 시기를 함께 조율하며 추진하기로 했다.

그 밖에 군은 시 승격 4대 전략으로 ▲내포신도시 환황해권 중심도시 육성, ▲신도시와 차별화된 역사문화관광도시 조성, ▲교육시설 확충 및 교육의 질 제고 방안, ▲차별화된 인구정책 추진 방안을 함께 제시했다.

군 관계자는 "시 승격은 이제 지역의 시대적 과제"라며 "혁신도시 지정, 청사 이전과 함께 미래천년을 화려하게 꽃피울 3대 현안을 반드시 관철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 前여친 때문에 채무? 차단→현 여친과 '럽스타♥'…진실은? [2019/06/26] 
·오늘 날씨 예보, 폭염 특보 확대…일부 지역 소나기 "2019년 장마기간 코앞" [2019/06/25] 
·'재혼' 미나 엄마, ♥나기수와 3년 교제…류필립 "웨딩카·축가까지 준비" [2019/06/25] 
·영화 '마녀', 시즌2 제작 확정…김다미 출연+최우식은 미지수 "불러만 주시면 기꺼이" [2019/06/25] 
·카라반의 성지 목계솔밭야영장 [2019/06/25]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