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6-25 05:23:14  |  수정일 : 2019-06-25 05:23:26.227 기사원문보기
서울시, '성매매 암시 전단지' 제작·배포 일당 적발
(서울=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서울 민사경은 QR코드를 활용해 성매매사이트를 모바일로 연결하는 신종수법으로 '성매매 암시 전단지' 총 14만 장을 제작ㆍ배포한 일당 8명을 입건했다.

이들은 서울 동북권 일대(강북ㆍ중랑ㆍ노원ㆍ도봉구), 송파구 등 주요 상업지역과 배후 모텔 밀집지역에 일명 '출장안마'라 불리는 성매매 암시 전단을 배포해온 조직이다.

그 동안 성매매 암시 전단지 배포자 위주의 검거가 이루어졌다면, 이번엔 처음으로 광고주부터 전단지 제작 디자인업자, 인쇄업자, 배포자까지 제작ㆍ배포 일당 전체를 한 번에 검거했다.

24일 민사경에 따르면, 이들은 성인인증 절차 없이 청소년들도 제한 없이 접근할 수 있는 성매매 인터넷사이트를 개설하고, 성매매사이트와 연결되는 QR코드를 전단지에 추가로 게재해 성매매 대상 여성들의 프로필 및 코스별 시간ㆍ가격 등을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안내했다.

아울러, 시 민사경은 용산ㆍ강서구 일대 모텔 밀집지역에서 오토바이를 이용해 성매매암시 전단지를 배포한 3명도 추가로 적발했다.

송정재 시 민사경단장은 "성매매암시 전단은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공중이 통행하는 장소에 살포돼 청소년들에게 왜곡된 성문화를 심어줄 수 있는 만큼 불법 전단 근절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환경을 조성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초점]7급 출신 4급 승진 독식…청주시 인사 불만 '최고조' [2019/06/24] 
·군산시, 새만금개발청, 새만금개발공사 고군산군도 케이블카 사업 협약 체결 [2019/06/24] 
·가수 진성, 국민 '영원한 오빠' 가요무대 '혼魂' 열창! [2019/06/24] 
·"챔피언 가는 길 준비할 것"…모이카노 꺾은 정찬성 '타이틀 샷' 받나 [2019/06/24] 
·[취임 1년] 조병옥 음성군수 '청렴도 1등급. 활력 경제 실현' [2019/06/2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