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6-13 09:00:24  |  수정일 : 2019-06-13 09:03:40.080 기사원문보기
울산시, 시청사 시민홀 개방…'조례 제정'
▲ 울산시 청사 전경.
(울산=국제뉴스) 최지우 기자 = 울산시는 청사 시설물을 시민에게 개방해 공공자원 활용을 활성화하기 위해 시설물 개방 조례를 제정해 13일 공포하고 17일부터 시민홀을 개방한다고 밝혔다.

사용료는 1시간당 5만원이다. 사용 시간은 평일 오후 6시에서 오후 10시, 공휴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다만, 종교, 정치적 목적, 영리 목적, 예식 행사 등은 사용이 제한된다.

신청은 사용일 30일 전부터 10일 전까지 시청 회계과에서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시청사 내 시민홀을 유휴시간에 시민에게 개방공유함으로써 공공자원 활용이 활성화되어 시민과 함께하는 열린 시정 구현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시민홀은 울산시 의회 1층에 위치한 면적이 448㎡의 공간으로, 수용 인원은 150~200명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산업부-한국전력, 공청회 통해 '누진제' 개편 완료 [2019/06/12] 
·경기도, 압류 '벤틀리' 7779만원에 매각...세금 3억2400만원 징수 [2019/06/12] 
·우크라이나 축구 전적에 긴장 ‘이번에도 만만치 않다’ [2019/06/12] 
·[현장PICK] '아침마당' 5연승 스타 8인! 생방송 현장 취재기 [2019/06/12] 
·박소연 은퇴선언 ‘한국 피겨 기대주였지만’ [2019/06/1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