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6-13 00:03:21  |  수정일 : 2019-06-13 00:13:38.200 기사원문보기
금산그라운드골프협회, 전국 그라운드골프대회 단체전 우승
▲ 금산군그라운드골프협회는 충남 청양 공설운동장에서 개최된 제8회 충남도지사 전국그라운드골프대회에 출전, 단체전 우승과 개인전 남자부 2위, 여자부 3위, 남녀 장려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금산군)
(금산=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 금산군그라운드골프협회(회장 김창수)는 충남 청양 공설운동장에서 개최된 제8회 충남도지사 전국그라운드골프대회에 출전, 단체전 우승과 개인전 남자부 2위, 여자부 3위, 남녀 장려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전국 각 시도에서 출전한 그라운드골프 단체전 30개 팀과 개인전 선수 약 700명의 선수들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금산군 선수들은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마음껏 발휘, 단체전 우승기와 함께 부상(100만원)을 받았다.

단체전 우승은 곽공주 등 12명이 수상했으며 개인전 남자 2위는 장의순, 여자 3위는 이갑순, 장려상은 김재홍 등 5명이 차지했다,

김창수 금산군그라운드골프협회장은 "앞으로 더욱 기량을 갈고 닦아 각종 전국대회를 석권, 인삼약초의 고장 금산을 널리 홍보할 것"이라며 "어르신들이 즐겁게 운동과 건강을 다지는 전국 최고의 스포츠로 만들어 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골프와 게이트볼의 장점을 따 경제적 부담이 없고 규칙도 간단한 그라운드골프는 약 10년 전 일본에서 도입되어 현재 전국에 수백개의 동호회가 있을 정도로 실버레포츠의 대표적인 종목으로 자리 잡았다.

금산군 그라운드골프의 경우 2010년 남일면 봉황천 둔치에서 10여명의 동호인들이 시작했으며, 2014년 금성면 양전리 구장으로 이전 현재 약 150여명의 동호인이 활동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산업부-한국전력, 공청회 통해 '누진제' 개편 완료 [2019/06/12] 
·우크라이나 축구 전적에 긴장 ‘이번에도 만만치 않다’ [2019/06/12] 
·박소연 은퇴선언 ‘한국 피겨 기대주였지만’ [2019/06/12] 
·경기도, 압류 '벤틀리' 7779만원에 매각...세금 3억2400만원 징수 [2019/06/12] 
·원광대, 15년 숙원 서울행 시외버스 승강장 개소 [2019/06/1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