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5-27 20:23:23  |  수정일 : 2019-05-27 20:23:37.417 기사원문보기
괴산 백봉초, 역사와 예술 담은 도자기 체험 실시
▲ 학생들이 도자기 체험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괴산증평교육지원청)
(괴산=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괴산군 청안면 백봉초등학교(교장 신복호) 1~3학년 학생들은 27일 괴산 예술학교 꿈터(대표 최정희)에서'역사와 예술을 담은 우리 도자기'체험을 했다.

이 프로그램은 도자기 만들기 체험을 하면서 우리 도자기의 역사와 우수성을 배우고 도전과 인내, 창의적 사고로 개개인의 개성과 독특함이 나타나는 도자기를 만들어 보기 위해 실시됐다.

총 4회로 계획된 활동 중 첫 번째 시간인 이번 체험에서 학생들은 우리 도자기의 역사와 가치에 대해 배웠다. 또 도자기 제작 기법 중 가장 기초적인 단계인 콜링 기법을 익히고 삼백토로 흙 줄을 만드는 연습을 했다.

곽동윤(3년) 학생은 "처음에는 쉬울 거라 생각했는데 막상 하려니 굵기가 들쑥날쑥 잘 되지 않았다. 그래도 자꾸 연습하니 처음보다 훨씬 잘하게 되어 기분이 좋았다"며 "다음에는 핀칭기법과 콜링기법을 섞어 그릇을 만들어 보는 활동을 한다고 하는데 나만의 멋진 그릇을 만들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정희 강사는 "백 번 보는 것보다 한 번 해보는 것이 학생들에게 더 깊은 깨달음을 줄 수 있다"며 "흙을 굴리다 건조해지면 물을 섞는 과정에서도 물의 양이 많고 적음에 따라 모양 만들기가 달라짐을 깨달을 수 있고, 침착하게 인내하며 만들어야 좋은 모양을 만들 수 있다는 것도 깨달을 수 있는 활동"이라고 말했다.

백봉초등학교는 앞으로도 학생들이 다양한 경험을 통해 새로운 세계에 도전하고 인내하며 창의적으로 사고할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활동을 운영할 계획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효린, 회사 직원들한테 손가락질 받은 이유는? 무슨 일 있었나... [2019/05/27] 
·모델 박영선, 나이 52살..'갱년기 왔다?' [2019/05/26] 
·김연자, 의상 한벌에 500만원.."협찬 없다” [2019/05/26] 
·효린 "엄한 아버지, 통금시간 8시였다" [2019/05/26] 
·안검하수 수술한 연예인들..'누구누구?' [2019/05/2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