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5-24 16:23:21  |  수정일 : 2019-05-24 16:23:39.780 기사원문보기
대구경북병무청, 순찰 근무 중 음주운전자 검거에 기여한 사회복무요원
▲ 초등학교 주변을 순찰 중인 김승완(왼쪽), 허성진(오른쪽) 사회복무요원(사진제공=대구경북병무청)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경북지방병무청에 따르면 영천경찰서 소속 사회복무요원들이 순찰 근무 중 음주 운전자를 발견하고 이를 신속히 112에 신고하여 더 큰 사고를 막은 사실이 밝혀져 화제가 되고 있다.

주인공은 영천경찰서에 복무하는 허성진 사회복무요원과 김승완 사회복무요원이다. 지난 4월 25일 평소처럼 초등학교 주변 순찰 임무를 수행하던 허성진, 김승완 두 사회복무요원은 술에 취해 초등학생들에게 접근하여 시비를 거는 수상한 사람을 발견하였다.

두 사회복무요원은 바로 달려가 이를 제지하였고, 그가 술에 만취한 상태로 승용차를 타고 도주하자 즉시 112에 신고하여 음주운전 교통사고 등 더 큰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었다.

영천경찰서 관계자에 따르면 음주운전자의 혈중알코올 농도는 0.194%로 만취상태였다고 한다. 대구경북지방병무청은 평소 자신의 맡은바 임무에 충실함으로써 음주운전자 검거에 기여한 허성진 사회복무요원과 김승완 사회복무요원을 표창하고, 복무기관에 특별휴가를 요청 할 예정이다.

정창근 청장은 "병역의무를 성실히 이행하고 있는 사회복무요원들의 사례를 발굴하고 널리 전파하여 사회복무요원들이 자긍심을 갖고 성실히 복무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한지선, 배우 생활 중 가장 큰 위기... 연예계 생활 어떻게 되나? [2019/05/24] 
·한지선, ‘드러날지 몰랐나’...‘초면에 사랑합니다’ 이제 시작했는데 [2019/05/23] 
·강태성, ‘결혼 상대 없다던 인터뷰’ 눈길...1달 만에 깜짝 발표 [2019/05/23] 
·명지대 폐교 걱정 ‘대학 폐교하면 어떤 문제 발생할까’ [2019/05/23] 
·허송연, 짜증나고 서운했었는데... '그녀를 힘들게 한 사연은?' [2019/05/2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