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5-24 10:45:06  |  수정일 : 2019-05-24 10:48:38.577 기사원문보기
대구시, 흰줄숲모기 감시사업 추진
▲ 흰줄숲모기(사진제공=대구시청)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시장 권영진) 보건환경연구원은 해외유입 모기매개 감염병의 증가에 대비5월부터 10월까지 6개월간 도시공원 등 7개소에 대해 흰줄숲모기의 서식실태 조사를 실시한다

보건환경연구원에서는 두류공원, 수목원 등 7개 지점에 모기 유인트랩을 설치하여 흰줄숲모기의 분포실태를 파악하고, 채집되는 흰줄숲모기에 대해 뎅기열, 지카바이러스 감염증, 치쿤구니야열의 원인 바이러스 보유여부 검사를 한다.

모기채집 장소 : 두류공원, 수목원, 달성공원, 범어공원, 앞산공원, 학산공원, 동구 지저동

흰줄숲모기는 뎅기열, 지카바이러스 감염증, 치쿤구니야열, 황열 등의 감염병을 매개하는 모기로, 주로 숲과 숲 근처 주택가 인근에 서식하며, 낮 시간에 보다 더 활발히 활동한다

지난해 도시공원 7개 지점에서 조사한 결과, 흰줄숲모기는 모든 지점에서 채집되었고, 채집 장소에 따라 채집된 전체 모기 중 7.8% ~ 52.7%의 점유율을 보였다. 또한 뎅기열 등 3종 바이러스 유전자 검사결과에서 바이러스는 검출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김경태 대구시보건환경연구원 보건연구부장은 "모기는 종에 따라 일본뇌염, 말라리아, 뎅기열 등의 각종 감염병을 매개할 수 있다"며 "야외 활동 시에는 품이 넓은 긴팔, 긴바지를 착용하고 기피제를 사용하는 등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한지선, 배우 생활 중 가장 큰 위기... 연예계 생활 어떻게 되나? [2019/05/24] 
·한지선, ‘드러날지 몰랐나’...‘초면에 사랑합니다’ 이제 시작했는데 [2019/05/23] 
·강태성, ‘결혼 상대 없다던 인터뷰’ 눈길...1달 만에 깜짝 발표 [2019/05/23] 
·명지대 폐교 걱정 ‘대학 폐교하면 어떤 문제 발생할까’ [2019/05/23] 
·허송연, 짜증나고 서운했었는데... '그녀를 힘들게 한 사연은?' [2019/05/2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