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5-23 13:46:43  |  수정일 : 2019-05-23 13:48:40.500 기사원문보기
가평군 농기센터, 올해 첫 '친환경 포트묘' 모내기 실시
▲ (사진제공=가평군) 가평군 농업기술센터는 올해 첫 친환경 포트묘 모내기를 실시했다.
(가평=국제뉴스) 전종민 기자 = 가평군 농업기술센터는 23일 관내에서는 처음으로 상면 항사리에서 '친환경 포트묘 모내기'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벼 포트묘 재배기술은 공간이 분리된 격자에 3~4개의 볍씨 종자를 파종해서 일반 모에 비해 10일 이상 길러 모의 길이가 20~25cm 이상되면 모내기를 할 수 있다. 일반적인 모내기보다 모내기 후 활착이 빨라 잡초 경합에 유리하고 왕우렁이 농업을 적용하기 쉬워 진환경 쌀을 재배하는 농가들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이날 모내기에서는 '참드림' 6000㎡를 실시하고 9월 상순경 수확해 추석 전 출하할 계획이다. 군은 지난해 1개소, 올해에는 자체사업으로 4개소를 추진하여 각 읍ㆍ면별 거점지역인 친환경 쌀 재배단지에 포트묘 생산 및 이앙 기술을 적용할 계획이다.

센터 관계자는 "작년에 시범적으로 추진한 사업으로 종자와 비료 등의 사용량을 크게 줄이는 것은 물론 친환경 쌀 생산으로 농가소득향상에 기여하고 있다"며 "쌀 값 하락 및 재고량 과잉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고품질의 쌀 생산과 적정생산 유도는 물론 무농약 재배 등 쌀 경쟁력제고를 위한 기술적인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군의 쌀 총 생산량은 약 3827톤으로, 이 중 1504톤이 무농약 친환경인증 쌀로 전체 생산량의 약 46%를 차지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펭귄문제, 그래서 정답이 뭐지? ‘이론적으로 접근하면...’ [2019/05/22] 
·명지대 폐교 걱정 ‘대학 폐교하면 어떤 문제 발생할까’ [2019/05/23] 
·‘태양의 계절’, 男 중심 복수극? ‘왼손잡이 아내’ 마지막회 오는 31일 [2019/05/22] 
·성은채, 몽골 정치인에게 남편 소개 받았다? 中 활동서 바뀐 인생 [2019/05/22] 
·이종수 짧은 결혼생활 ‘이유 따로 있다?’ [2019/05/2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