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5-16 10:27:20  |  수정일 : 2019-05-16 10:28:40.920 기사원문보기
와이즈유 이중호 교수, VR 기술이전 '산학협력'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와이즈유(영산대학교) 스마트시티공학부 이중호 교수가 가상현실(VR) 기술 2건을 관련업체에 이전하고 산학협력을 진행하기로 했다.

▲ 와이즈유 이중호 교수가 보유한 특허기술/제공=영산대
VR이 인간의 심리ㆍ물리적 재활치료에 활용될 가능성을 열어주는 기술이어서 관련 업계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중호 교수는 지난달 25일 양산캠퍼스에서 ㈜싸이큐어(대표 황원준)와 '산학협력 및 기술이전 협약식'을 갖고, 올해 안으로 6건의 추가 기술이전 등 공동연구를 진행하기로 합의했다.

이 교수가 보유한 특허기술은 '실세계 영상 왜곡 기능을 가지는 다이렉트 인코딩 방식 씨스루 헤드 마운트 디스플레이'이다.

이 기술은 씨스루 카메라를 통해 전면 시야를 디지털 영상으로 변환한 후 다양한 이미지 필터링을 적용해 지연 없이 실시간으로 디스플레이하는 것이다. 쉽게 말해 글라스(안경) 형태의 디바이스를 통해 현실 세계를 가상인 것처럼 보여줌으로써, 심리ㆍ재활치료에 도움을 주는 것이다.

이 교수는 "가상현실 기술을 접목한 심리 및 재활치료는 환자들의 긴장을 이완시키고 불안 증세를 낮추어 준다는 사실이 이미 많은 연구를 통해 밝혀졌다"면서 "최근 미국을 비롯한 선진국들은 불안장애, 공포, 외상 후 스트레스장애 등 각종 정신ㆍ심리 질환의 치료 도구로 가상현실 기술을 활용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 와이즈유 스마트시티공학부 이중호 교수(왼쪽에서 두 번째)가 (주)싸이큐어와 산학협력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또 이 교수는 "이처럼 VR과 의료 서비스가 접목된 기술 집약적이고 학제적인 사업에서는 해당 분야의 기술과 경영 능력을 갖춘 준비된 기업이 좋은 결과를 이끌어 낼 수 있다"면서 "대학에서 연구된 기술을 성공적으로 상용화할 수 있는 기업과 협업하게 돼 기대가 크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교수는 와이즈유 스마트시티공학부 지능로봇공학전공 학과장 및 가상화연구실 책임교수로서 로봇, IoT 및 VR 기술을 연구개발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30여개의 특허를 취득하고, VR 관련 산학연구 개발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김동성, 여교사와 여행은 갔다왔지만... '사귀는 사이 아니다?' [2019/05/15] 
·타다 이용방법, 승차거부 걱정 없다? ‘차별화된 시스템’ [2019/05/15] 
·쿨 김성수, 아내 떠나보낸 後 재혼한 이유 ‘홀린 것처럼...’ [2019/05/15] 
·마크마텔, 프레디 머큐리와 생김새도 닮았다? [2019/05/15] 
·개그맨 박성호 "심형래의 '스마일킹' 합류 원해"...황현희 "가능하다" [2019/05/15]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